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전병헌, 안철수에 "분열은 새 정치 아냐"

최종수정 2014.01.20 10:33 기사입력 2014.01.20 10:33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최은석 기자] 전병헌 민주당 원내대표는 20일 안철수 무소속 의원이 6·4 지방선거에서 독자 후보를 내고 완주 의사를 밝힌 데 대해 "분열은 새 정치가 될 수 없다"고 비판했다.

전 원내대표는 이날 광주 양동시장에서 열린 현장 최고위원회의에서 "(6·4 지방선거에서 새누리당과) 일대일 구도를 만들지 못하면 필패할 수밖에 없는 절체절명의 구도라는 게 간과할 수 없는 엄연한 현실"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전 원내대표는 "(야권 분열은 정부·여당의) 독선과 독주를 방조하고 민주주의·민생을 패배로 내모는 낡은 정치이자 패배의 선택"이라며 "이번 선거는 1,2,3등을 가르는 순위 경쟁이 아니라 민주주의 앞날의 명운이 걸린 건곤일척의 단판 승부"라고 거듭 강조했다.

전 원내대표는 이어 "'광주 정신'은 절대권력, 불통정치에 맞서 승리할 통합의 정치"라며 "민주당의 변화와 혁신으로 통합의 정치가 광주에서부터 이뤄지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약속했다.

전 원내대표의 이같은 발언은 텃밭인 호남에서 불고 있는 '안철수 바람'을 차단하기 위한 것으로 풀이된다.
전 원내대표는 "광주의 시민정신이 야권 분열을 막고 60년 민주당을 더욱 정통 민주당 답게 진화시키는 통합의 새정치를 위한 원동력이 되도록 분골쇄신하겠다"고도 했다.

한편 전 원내대표는 전북 지역에서 발생한 조류 인플루엔자(AI) 발생과 관련, "오는 23일 농림축산식품해양수산위를 중심으로 세종시에서 보고받을 예정"이라고 밝혔다.

최은석 기자 chamis@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