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민주 "황우여 기자회견 실망…진정한 야당 자세 없어"

최종수정 2014.01.14 14:19 기사입력 2014.01.14 14:14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전슬기 기자]민주당이 14일 황우여 새누리당 대표의 신년 기자회견에 대해 "진정한 여당의 자세를 엿볼 수 없어 안타깝고 실망스러운 기자회견"이라고 혹평했다.

박용진 민주당 대변인은 이날 국회 정론관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새누리당 황우여 대표의 신년기자회견 말씀 잘 들었다"며 "경제문제를 비롯해서 집권여당의 다양한 고민을 담으려 애쓰신 것 같다"고 평가했다.

하지만 박 대변인은 "국민적 관심이자 여야가 계속 논의하기로 한 국정원 등 국가 권력기관의 대선개입과 관련한 특검에 대한 언급이 전혀 없는 것은 비정상의 정상화가 아니라 비정상의 방치일 뿐이다"고 비판했다.

황 대표가 제안한 오픈 프라이머리 도입 주장에 대해서도 "난데없는 제안으로 기초공천제 폐지 대선공약을 뒤집기 위한 표적 이동전술이자 전형적인 물타기일 뿐이다"고 지적했다. 이어 "기초공천 폐지가 헌법 위반이라고 주장하면서 대선공약을 실천하지 않겠다면 차라리 솔직하게 대선공약 폐기를 선언하시는 게 더 책임있는 태도다"고 강조했다.

또한 의료 민영화 논란에 대해서 박 대변인은 "의료계와 국민들이 반대하는 의료민영화 정책을 계속 추진하겠다면서 의료민영화가 아니라는 말씀만 반복하시는 것은 국민에 대한 예의가 아닌 것 같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박 대변인은 "전체적으로 황우여 대표의 오늘 신년 기자회견은 지나치게 청와대에만 초점을 맞춰 국회 제1당으로서의 초점을 잃어 버린 박근혜 대통령 신년사 하위버전에 불과하다"고 기자회견을 총평했다.


전슬기 기자 sgjun@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