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고급 스마트폰 성장 멈칫…대세는 저가형으로

최종수정 2013.07.10 08:06 기사입력 2013.07.10 07:56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심나영 기자]스마트폰 시장 포화 우려가 커지면서 고급형 스마트폰 시장 성장률이 실제로 급감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10일 금융투자업계에 따르면 올해 세계 고사양 스마트폰 출하량은 약 3억8000만대로 지난해 3억4000만대에 비해 12% 높아질 것으로 전망된다.

고급형 스마트폰 출하량 증가율은 2010년 전년 대비 89%에서 2011년 59%로 줄었다. 작년에는 26%로 둔화했고 내년에는 5% 선에 그칠 것으로 보이는 등 증가세가 둔화되고 있다.

반면 보급을 위한 저가형 스마트폰 출하량은 높은 증가율을 보이고 있다. 이로 인해 전체 스마트폰 시장은 당분간 성장세를 이어갈 것으로 예상된다.

보급형 스마트폰 출하량은 올해 5억8200만대로 작년 3억6000만대보다 62% 늘어날 것으로 추정된다.
저가 스마트폰 출하량 증가율은 2010년 53%, 2011년 70%를 기록했다. 작년에는 올해와 비슷한 수준인 63%였다. 내년에는 다소 성장세가 둔화하지만 여전히 40%대의 높은 증가율을 보일 것으로 예상된다.


심나영 기자 sny@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