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지역난방공사 515MW급 열병합발전소 준공

최종수정 2012.11.22 10:14 기사입력 2012.11.22 10:14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김혜원 기자] 올 겨울철 전력 수급에 숨통을 틔울 515MW급 열병합발전소가 들어섰다.

한국지역난방공사(사장 정승일)는 22일 파주지사에서 515MW급 중대형 열병합발전소 준공식을 개최했다. 행사에는 지식경제부 송유종 에너지절약추진단장을 비롯해 유관기관 주요 인사와 시공업체 관계자 및 지역주민 130여명이 참석했다.

파주 열병합발전소는 교하지구 내 1만9000여평의 부지에 발전 시설(515MW)과 난방 시설(403.7Gcal/h)의 용량으로 지어졌다. 4년 1개월의 공사 기간, 총 공사비 6010억원이 투입됐다.

생산된 전기는 약 20만세대에 공급할 수 있는 용량으로 수도권 일대에 공급될 예정이다. 열은 파주 교하 및 운정지구 약 8만4000세대에 공급된다.
지역난방공사 515MW급 열병합발전소 준공

정승일 사장은 "유난히 추울 것으로 예상되는 올 동절기 전력 수급에 비상이 걸린 상황에서 안정적인 수도권 전력 공급에 기여할 것"이라며 "수도권 북부권역 연계 배관망 형성을 통해 지역난방 열 공급 및 비상 시 신속하게 대처할 수 있는 여건을 갖추게 됐다"고 말했다.

이날 준공식에서 열병합발전소 준공을 통해 안정적인 전력 및 난방에너지 공급에 기여한 22명이 지식경제부 장관상을 받았다.
김혜원 기자 kimhye@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