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러 노보시비르스크에 대전상설무역전시장 개장

최종수정 2012.11.22 09:31 기사입력 2012.11.22 08:28

댓글쓰기

2004년부터 운영해오다 엑스포센터 새 건물로 옮겨, 대전지역 중소기업 15개사 제품 전시

[아시아경제 이영철 기자] 러시아 노보시비르스크에 있는 ‘대전상설무역전시장’이 새로 지은 엑스포센터로 옮겨 문을 열고 러시아지역 시장을 파고들어가고 있다.

22일 대전시에 따르면 대전상설무역전시장은 2004년 노보시비르스크시에서 문을 열고 운영돼 왔으나 건물이 오래돼 운영에 어려움을 겪다가 신축건물인 엑스포센터로 옮겨 지난 20일(현지시각) 오후 3시 개관식을 가졌다.

개관식에 참석한 블라디미르 아파나세브 노보시비르스크시 산업국장은 인사말에서 “신축건물로 옮겨 개관한데 대해 축하한다. 적극적인 관심을 갖고 최대한 지원에 나설 것”이라며 “자매도시간 우호관계를 더 두텁게 하겠다”고 약속했다.

개관식엔 바이오뉴트리젠, 대청에프앤시, 해밀라이트, 한수도로산업 등 대전지역 기업체 4곳이 참여했다. 다음날인 21일 현지바이어 20개사와 ‘1대 1 매칭 수출상담회’도 열렸다.

개관식 및 수출상담회에 참여한 복성해 바이오뉴트리젠 대표는 “앞으로 러시아시장개척에 많은 도움이 될 것”이라며 “적극적인 통상지원활동이 이뤄지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전시장은 사무실, 전시실 등 66㎡ 규모로 엑스포센터 2층에 자리잡았다. 이곳엔 대전지역 우수중소기업 15개사의 제품이 전시돼있다.

전시장은 코트라(KOTRA) 현지무역관에서 맡아 운영하며 통상전문상담원이 근무한다. 상담원은 중소기업의 애로점과 수요를 반영해 적극적인 바이어 알선, 지역상품 홍보 등 러시아시장 진출 교두보 역할을 하게 된다.

한편 노보시비르스크는 러시아 내 중소기업 제품 수출 및 기술수요의 원천으로 떠오르는 곳으로 산업기술 및 기초과학의 허브역할을 하고 있는 도시다.


이영철 기자 panpanyz@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