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마의', '울랄라부부'-'드라마 제왕' 눌렀다… 월화극 정상 '수성'

최종수정 2012.11.06 07:14 기사입력 2012.11.06 07:14

댓글쓰기

'마의', '울랄라부부'-'드라마 제왕' 눌렀다… 월화극 정상 '수성'

[아시아경제 이금준 기자] '마의'가 경쟁작 '울랄라부부'와의 격차를 벌리며 월화극 1위 자리를 지켰다.

6일 시청률조사회사 AGB닐슨미디어리서치에 따르면 5일 밤 방송한 MBC 월화드라마 '마의'(연출 이병훈 최정규, 극본 김이영)는 지난주 방송분 보다 1.2%포인트 상승한 14.7%의 전국 시청률을 기록하며 같은 시간대 정상을 차지했다.

반면 KBS2 월화드라마 '울랄라부부'(연출 이정섭 전우성, 극본 최순식)는 11.5%의 시청률에 머물렀다. 이는 지난 방송분 보다 1.0%포인트 하락한 수치다. '마의'와의 시청률 격차가 더욱 벌어진 것.

이날 '마의'에서는 백광현(조승우 분)이 동료 마의를 구하기 위해 사람에게 시침하는 장면이 그려졌다. 하지만 그가 사람에게 침을 놓았다는 사실은 곧 퍼져나갔고 결국 관군에게 포박당하며 운명의 소용돌이 속에 휘말리게 됐다.

한편 SBS 새 월화드라마 '드라마의 제왕'(연출 홍성창, 극본 장항준 이지효)은 6.5%의 시청률로 스타트를 끊었다. 같은 시간대 방송한 드라마 중 가장 뒤떨어진 수치지만 시청자들의 호평을 이끌어내며 향후 월화극들의 치열한 경쟁을 예고했다.
이금준 기자 music@

<ⓒ아시아경제 & 스투닷컴(stoo.com)이 만드는 온오프라인 연예뉴스>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