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신차 판매 호조에..자차보험 가입자 '역대 최고'

최종수정 2012.10.28 12:00 기사입력 2012.10.28 12:00

댓글쓰기

가입차량 대수 822만대 달해

[아시아경제 최일권 기자] 자동차보험의 자기차량손해담보(이하 자차담보) 가입차량이 역대 최고치를 기록했다.

28일 보험개발원에 따르면 2011 회계연도(2011년 4월~2012년 3월) 자차담보 가입대수는 822만대, 가입률은 64.2%에 달했다.
자차담보 가입률이 증가한데는 지난해 신차 및 중고차 판매가 늘어난 데다 집중호우, 태풍 등 자연재해에 따른 피해 사례를 접하면서 담보 가입 필요성을 느꼈기 때문으로 풀이된다.

보험개발원 관계자는 "자차보험은 한동안 60% 수준에 머물렀지만 2007년부터 증가세를 보이기 시작했다"면서 "2011회계연도 가입률은 5년 전에 비해 3.4%포인트 늘었다"고 말했다.

차량 크기별로는 대형차가 73%로 가장 높았으며 출고 시기별로는 3년 이내 신차 비중이 90%대에 달했다. 출고한지 10년 이상된 차량의 가입률은 33.5%에 불과했다.
지역별로는 서울(74.1%), 경기(73.5%), 인천(69.5%) 등 수도권 지역의 가입률이 높았다. 반면 부산(47.7%), 대구(47.9%), 울산(47.9%) 등 영남권은 낮은 것으로 나타났다.

2006회계연도 대비 자차가입율이 크게 증가한 지역은 전남(10.7%포인트), 전북(9.8%포인트), 제주(8.9%포인트), 울산(8.2%포인트) 순이었다.


최일권 기자 igchoi@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