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쿠쿠 밥솥, 中 관광객에 인기몰이

최종수정 2012.08.22 15:40 기사입력 2012.08.22 14:54

댓글쓰기

상반기 면세점 매출 전년比 130% 상승

쿠쿠 인천국제공항 국산품 전용매장의 모습

쿠쿠 인천국제공항 국산품 전용매장의 모습

[아시아경제 박혜정 기자] 쿠쿠홈시스의 밥솥이 중국인 관광객들의 발길을 붙잡고 있다.

22일 쿠쿠홈시스에 따르면 올 1~7월 쿠쿠 면세점에서 거둬들인 매출은 지난해 같은 기간 대비 130%나 늘었다.

현재 쿠쿠홈시스는 인천국제공항, 롯데면세점 소공점, 신라면세점 등 총 20개의 면세점에 입점해있다. 여기에 최근 국내 브랜드 전문 매장에 입점한 터라 면세점 내 매출은 향후 더 증가할 것으로 회사 측은 기대하고 있다.

관광지나 도심 근처 관광객이 많은 곳에 위치한 쿠쿠 전문점과 백화점, 할인마트 등에서도 중국인 관광객들에게 큰 인기를 끌고 있다. 특히 쿠쿠전문점 신제주점의 경우 중국인 관광객 대상 프로모션 모델이 매출의 절반을 차지할 만큼 중국인 관광객 비중이 높아졌다.

이에 쿠쿠홈시스는 중국인 관광객을 대상으로 한 마케팅 활동을 활발히 진행 중이다. 최근 출시한 신제품 밥솥 모델이 중국어와 영어 음성 안내 기능을 적용했으며, 레드·골드 계열의 색상을 선호하는 중국인들의 취향을 고려해 관련 모델의 프로모션도 진행하고 있다. 또한 중국인 방문객 유동인구가 많은 지역에 중국어 안내책자와 통역 가능 직원을 배치하는 등 의사소통을 강화했다.
쿠쿠홈시스 관계자는 "중국인 관광객들의 선풍적인 인기를 보, 과거 우리나라 사람들이 조지루시 밥솥, 일명 '코끼리 밥솥'에 열광했던 모습이 떠오른다"면서 "중국, 동남아시아를 넘어 미주, 유럽 시장의 글로벌 넘버원 브랜드로 도약할 것"이라고 말했다.


박혜정 기자 parky@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