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삼성전자, 갤럭시S3 통해 '헬스케어' 서비스 시작

최종수정 2012.07.02 11:00 기사입력 2012.07.02 11:00

댓글쓰기

체중, 혈압, 혈당 등 건강 기록 관리하는 'S 헬스' 서비스 제공

삼성전자, 갤럭시S3 통해 '헬스케어' 서비스 시작

[아시아경제 권해영 기자]삼성전자는 갤럭시S3를 통해 체중, 혈압, 혈당 등 건강 기록을 효과적으로 관리할 수 있는 'S 헬스' 서비스를 처음으로 시작한다고 2일 밝혔다.

S 헬스는 체중계, 혈압계, 혈당계의 정보를 블루투스나 USB를 통해 스마트폰으로 바로 전송해 쉽게 기록할 수 있도록 해주는 애플리케이션(앱)이다.
기간별 건강 기록을 그래프로 확인하거나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와 연동해 친구나 가족의 건강 기록을 한 눈에 볼 수 있도록 지원한다. 음식별 칼로리 정보를 제공해 식사량 조절을 돕고, 운동량 기록을 통해 체계적으로 건강 관리를 할 수 있게 해준다.

한국, 미국, 유럽 5개국 등 총 7개국에서 시작되며 한국과 유럽에서는 삼성전자 앱스토어인 '삼성앱스', 기본 탑재 앱 '모어 서비스(More Services)'를 통해 다운로드할 수 있다.

삼성전자 관계자는 "스마트폰은 사용자와 가장 가까운 곳에서 24시간 함께 할 수 있어 건강 관리에 최적의 스마트 기기"라며 "앞으로도 혁신적인 서비스로 스마트폰을 통한 따뜻한 감성 경험을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갤럭시S3는 사용자환경, 기술, 디자인에 모두 인간 중심 철학을 반영한 스마트폰으로 세계 최초로 국내에서는 3세대(3G)와 롱텀에볼루션(LTE) 모델이 모두 출시된다. 3G 모델은 지난달 25일 출시됐으며 LTE 모델은 이달중 판매를 시작한다.


권해영 기자 roguehy@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