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유진그룹, 하이마트 매각재개 공식 선언

최종수정 2012.05.03 16:39 기사입력 2012.05.03 16:39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이승종 기자] 멈췄던 롯데하이마트 매각 작업이 재개됐다.

3일 하이마트 최대주주인 유진기업 과 2대 주주 선종구, 3대 주주 HI컨소시엄 등은 지난 2월 말 잠정 보류했던 하이마트 보유지분의 매각절차를 재개하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매각주간사인 씨티그룹글로벌마켓증권을 통해 새로 조정된 매각일정 및 절차를 잠재매수자에게 통보하고, 오는 6월 이내 주식매매계약을 체결하는 게 목표다.

구체적 일정으로 3일 매각절차와 관련한 안내문 및 추가자료를 잠재매수자에 배포하고, 인수의향서(LOI) 접수는 오는 14일 마감할 예정이다. 오는 6월 말까지 최종인수자를 선정해 주식매매계약 체결을 완료하는 일정이다.

이날 하이마트 이사회는 한병희 전무를 영업부문 대표이사 권한대행자로 선임했다. 한 전무는 하이마트 초대 경영기획팀장과 판매.마케팅분야 임원을 역임했다.
하이마트 주주 측은 "하이마트는 경영지배인 선임을 통해 조기에 경영 안정화를 구축하는 동시에 공정하고 신속한 매각절차를 통해 새로운 주주를 선정할 것"이라며 "하이마트의 장기발전 및 회사 임직원의 고용안정을 도모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이승종 기자 hanarum@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