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사유리 "절친 고바시 메구미와 1년째 절교 중"

최종수정 2012.02.09 09:27 기사입력 2012.02.09 09:27

댓글쓰기

▲ MBC '황금어장-라디오스타' 방송화면 캡쳐

▲ MBC '황금어장-라디오스타' 방송화면 캡쳐


[아시아경제 장인서 기자] 방송인 후지타 사유리(33)가 절친인 일본 배우 고바시 메구미와 절교 중이라고 밝혀 관심이 모아졌다.

사유리는 8일 방송된 MBC '황금어장-라디오스타'에 출연, "유일한 친구였던 고바시와 1년 전에 싸워서 지금은 연락을 안한다"고 털어놨다.
절교 이유에 대해 사유리는 "내가 새벽 2시에 전화했었는데 12시 넘어서 전화하는 건 실례라고 화를 내더라. 그래서 '다신 전화 안 해'라고 끊어버렸다"고 설명했다.

이어 사유리는 "내가 잘못한 것 같다"며 미안한 기색을 내비쳤지만 "고바시가 톱스타 아니냐"란 MC들의 질문에는 조심스레 "B급"이라고 답해 웃음을 자아냈다.
장인서 기자 en1302@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