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민주 독자전대파, 통합 결의 전대 무효 가처분 신청

최종수정 2011.12.14 13:33 기사입력 2011.12.14 13:33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김승미 기자]민주당 독자 전당대회를 주장하는 일부 원외 위원장들은 지난 11일 임시전당대회에서 이뤄진 통합 결의가 무효라는 취지의 가처분 신청을 14일 법원에 냈다.

박찬선 서초갑 원외 지역위원장 등 대의원 10여 명은 이날 서울 양천구 신정동 남부지법을 찾아 "투표에 참여한 사람이 의결정족수보다 적었는데도 지도부가 통합 안건을 가결로 선언한 것은 무효"라고 주장했다.
박 위원장은 "야권 통합의 대의에는 모든 당원이 찬성하지만, 그 과정에서 반드시 민주적인 절차와 원칙에 따라야한다"며 "11일 임시 전당대회 당시 결의는 대법원 판례에 반하는 하자 있는 결정이므로 이에 대한 법원의 판단을 구하기 위해 가처분을 신청하게 됐다"고 신청 이유를 밝혔다.
김승미 기자 askme@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