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쏘나타 하이브리드 美 출시가 2만6545달러

최종수정 2010.12.20 04:45 기사입력 2010.12.18 08:54

댓글쓰기

포드·캠리 등 경쟁차종보다 저렴...국내 출시는 내년 상반기

내년 1월 북미 시장에 출시될 쏘나타 하이브리드 가격이 2만6545달러로 책정됐다.

내년 1월 북미 시장에 출시될 쏘나타 하이브리드 가격이 2만6545달러로 책정됐다.


[아시아경제 이정일 기자] 현대자동차가 미국 시장에 출시하는 쏘나타 하이브리드 가격이 2만6545달러(약 3065만원)로 결정됐다.

17일(현지 시각) 오토모바일, 에드먼즈 인사이드 등 자동차 전문매체에 따르면, 현대차는 2011년 1월부터 미국 시장서 쏘나타 하이브리드를 판매할 예정인 가운데 출시 가격을 2만6545달러로 정했다.
이는 시장의 예상 가격인 2만4000~2만5000달러보다는 높지만 경쟁 차종인 포드 퓨전 하이브리드(2만8990달러)와 닛산 알티마 하이브리드(2만7530달러), 도요타 캠리 하이브리드(2만7335달러)보다 각각 2444달러, 985달러, 790달러가 저렴한 것이다.

쏘나타 하이브리드는 세계적인 친환경 흐름에 대응해 현대차가 개발한 첫번째 양산형 가솔린 하이브리드카로, 169마력 21.6토크의 2.4리터 4기통 엔진과 30kW 전기 모터를 갖춰 206마력의 힘을 낸다. 이는 포드 퓨전 하이브리드(191마력)와 캠리 하이브리드(187마력)를 능가하는 수치다. 특히 연비는 미 환경청(EPA) 기준 고속 연비 40mpg(17km/ℓ)에 이른다.

쏘나타 하이브리드는 내년 1월 북미 지역에 출시되며 본격적인 미국 시장 공략에 나선다. 국내에는 내년 상반기 출시 예정이지만 판매가는 아직 결정되지 않았다.
이정일 기자 jaylee@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