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페스티발' 성동일 "아들과 이 영화 절대 안보겠다"

최종수정 2010.10.18 12:19 기사입력 2010.10.18 12:19

댓글쓰기

'페스티발' 성동일 "아들과 이 영화 절대 안보겠다"
썝蹂몃낫湲 븘씠肄

[스포츠투데이 조범자 기자]"내가 출연한 영화는 꼭 아들과 함께 봤는데 이번엔 절대 같이 안보겠다."

배우 성동일이 성적 수위가 높은 영화 '페스티발'을 절대 아들과 보지 않겠다고 선언해 웃음을 자아냈다.
성동일은 18일 압구정예홀에서 열린 '페스티발' 제작보고회에서 "민망한 장면이 많았다. 미처 준비되지 않은 몸매로 가죽으로 된 타이트한 의상을 입어야 했는데 또 그걸 입고 동네를 돌아다녀야 했다"며 "매번 내 영화는 아들과 함께 봤는데 이번엔 절대로 같이 보지 않겠다"고 말했다.

성동일은 '페스티발'에서 철물점 방 한 칸에 수갑과 채찍을 숨겨놓고 자신만의 성적취향을 즐기는 기봉 역을 맡았다. 한복집 여주인 순심과 그동안 자신의 성적 판타지를 마음껏 펼쳐 관객들의 웃음을 자아낼 전망이다.

11월 18일 개봉하는 영화 '페스티발'은 '당신의 애인이 꿈꾸는 섹시판타지'라는 홍보문구처럼 누구나 한번쯤 꿈꿔봤을 법한 성적판타지를 한 동네 사는 개성강한 일곱명의 캐릭터를 중심으로 풀어낸 유쾌발랄한 섹시코미디다.
'페스티발' 성동일 "아들과 이 영화 절대 안보겠다" 썝蹂몃낫湲 븘씠肄



스포츠투데이 조범자 기자 anju1015@스포츠투데이 사진 박성기 기자 musictok@

<ⓒ아시아경제 & 재밌는 뉴스, 즐거운 하루 "스포츠투데이(stoo.com)">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