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OCI머티리얼즈, 중국 특수가스 시장 선점 공략

최종수정 2010.08.02 14:33 기사입력 2010.08.02 11:38

댓글쓰기

OCI머티리얼즈 전경.

[아시아경제 조윤미 기자] OCI머티리얼즈(구 소디프신소재)가 중국 강소성 진강시에 반도체, TFT-LCD, 태양전지 핵심소재인 NF3(삼불화질소) 공장건설을 위해 현지법인을 설립하고 자본금 2500만달러(한화 약 300억원) 전액을 출자할 계획이다.

OCI머티리얼즈는 중국 강소성 진강시 진강경제개발구에 연산1000t 규모의 NF3생산 공장을 건설해 2012년부터 양산에 들어갈 예정이라고 2일 밝혔다.
OCI머티리얼즈 관계자는 “LCD TV 소비시장의 확대에 따라 중국 내에 LCD 패널 및 반도체 제조 공장 신·증설이 경쟁적으로 이루어지고 있다”며, “이번 중국 내 공장 설립을 통해 현지 고객사의 요구에 더욱 빠르게 대응하는 한편 원료비 및 물류비 절감으로 원가경쟁력을 강화하여 중국 특수가스 시장을 선점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OCI머티리얼즈는 지난 2001년도에 수입에만 의존해오던 NF3의 국산화에 성공해 원천기술을 확보했다. 올해 영주 소재 OCI머티리얼즈 산업단지 내에 2000t 증설을 완료했으며 연산4,500t의 생산능력을 확보해 NF3생산량 및 시장점유율에서 세계1위로 도약했다.

내년 초 1000t 규모의 추가증설을 목표로 하고 있어 원가절감 측면의 경쟁력이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조윤미 기자 bongbong@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