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Dim영역

'런닝맨' 송중기 "유재석 리더십과 배려에 고마웠다"

스크랩 글자크기

글자크기 설정

닫기
인쇄 RSS

[아시아경제 임혜선 기자]SBS '런닝맨'의 배우 송중기가 MC 유재석의 배려에 고마움을 전했다.

송중기는 오는 11일 첫 방송을 앞둔 SBS의 새 예능프로그램 '런닝맨'을 통해 버라이티에 처음으로 도전한다.
그는 "그동안 예능 프로그램에 출연해보고, 가요프로그램 MC도 맡아봤지만 리얼 버라이어티는 이번이 처음"이라며 "첫 녹화에서 MC 재석형이 '멘트에 너무 의존하다 보면 부담되니 여기에 신경 쓰지말고 편하게 하라'고 조언해줬다. 나 뿐만 아니라 리쌍의 개리, 이광수도 마찬가지인데 '예능신' 재석형의 남자다움과 배려에 고마웠다"고 털어놨다.

이어 "스스로 예능감은 없다고 생각하지만 억지로 애쓰기보다 주위 사람들과 즐기면서 임하다보면 차츰차츰 나아지리라 생각한다"고 덧붙였다.

그는 마지막으로 "예전 쇼트트랙 선수도 했던 만큼 운동감각을 다시 되살려 우리나라 방방곡곡, 그리고 세계 어디든 열심히 달리는 진정한 '런닝맨'이 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한편 그는 이번 2010 남아공 월드컵에서 활약한 국가대표 골키퍼 정성룡선수와의 독특한 인연도 들려줬다. 그는 "우리한테는 감독님인 정성룡선수, 그리고 친한 연기자들이 모여 일주일에 한 번씩 축구를 한다. 특히 우리 경기 때는 정성룡선수도 공격수가 된다"며 "이번에 모이면 남아공월드컵에서 우리나라가 16강에 오르는데 수훈갑인데다 아기 아빠까지 된 정선수를 축하할 것"라고 말했다.


임혜선 기자 lhsro@
<ⓒ아시아경제 & 스투닷컴(stoo.com)이 만드는 온오프라인 연예뉴스>


AD

함께 본 뉴스

새로보기

이슈 PICK

  • "곰도 놀라고 우리도 놀랐어요"…지리산서 반달가슴곰 '불쑥' 지역비하에 성희롱 논란까지…피식대학 구독자 300만 붕괴 강형욱 해명에도 전 직원들 "갑질·폭언 있었다"…결국 법정으로?

    #국내이슈

  • 안개 때문에 열차-신호등 헷갈려…미국 테슬라차주 목숨 잃을 뻔 "5년 뒤에도 뛰어내릴 것"…95살 한국전 참전용사, 스카이다이빙 도전기 "50년전 부친이 400만원에 낙찰"…나폴레옹 신체일부 소장한 미국 여성

    #해외이슈

  • [포토] 수채화 같은 맑은 하늘 [이미지 다이어리] 딱따구리와 나무의 공생 [포토] 리창 중국 국무원 총리 방한

    #포토PICK

  • 현대차, 中·인도·인니 배터리 전략 다르게…UAM은 수소전지로 "없어서 못 팔아" 출시 2개월 만에 완판…예상 밖 '전기차 강자' 된 아우디 기아 사장"'모두를 위한 전기차' 첫발 떼…전동화 전환, 그대로 간다"

    #CAR라이프

  • [뉴스속 용어]'거대언어모델(LLM)' 개발에 속도내는 엔씨소프트 [뉴스속 용어]급발진 재연 시험 결과 '사고기록장치' 신뢰성 의문? [뉴스속 용어]국회 통과 청신호 '고준위방폐장 특별법'

    #뉴스속OO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많이 본 뉴스 !가장 많이 읽힌 뉴스를 제공합니다. 집계 기준에 따라 최대 3일 전 기사까지 제공될 수 있습니다.

top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