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삼성전자, 가정의 달 행사 통해 2.6억 성금조성

최종수정 2010.05.07 09:16 기사입력 2010.05.07 08:57

댓글쓰기

'제23회 사랑의 달리기' 행사 개최..2.2만명 참여

[아시아경제 황상욱 기자] 삼성전자가 5월을 맞아 가정의 달 행사를 열어 2억6100만원의 성금을 조성했다. 삼성전자 측은 이 성금을 주변의 어려운 이웃들과 다양한 봉사활동에 사용할 예정이다.
삼성전자는 지난 6일 기흥캠퍼스에서 권오현 사장을 비롯해 반도체 사업부 임직원과 협력사 직원 2만2513명이 참석한 가운데 '제23회 사랑의 달리기 행사'를 개최했다고 7일 밝혔다.

'사랑의 달리기'는 삼성전자 임직원과 협력사 직원들이 매년 봄·가을 두 차례 사업장 주변 5km를 달린 뒤 참가자들이 낸 기부금과 회사의 지원금을 모아 지역사회를 돕는 행사다.

삼성전자는 특히 '가정의 달' 5월을 맞아 반도체 사업장이 위치한 용인과 화성시를 대상으로 하는 장애인 지원 프로그램도 확대할 예정이다.
화성시 거주 장애노인과 장애아동을 대상으로 사연을 접수한 뒤 지원대상을 선정해 임직원들의 참여로 이들의 소원을 실현해 주는 '소원이 내리는 빨간 우체통' 프로그램을 전개할 예정이다. 또 용인시에서는 장애인들의 운전면허 취득 확대를 위해 장애인들의 운전면허학원 통학 및 비용을 지원하는 프로그램도 실시할 계획이다.

삼성전자 관계자는 "사업장별로 다양한 봉사활동을 전개해 사업장 부근의 지역사회와의 소통의 채널을 넓히고 함께 성장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아시아경제 증권방송] - 무료로 종목 상담 받아보세요

황상욱 기자 ooc@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