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경남기업, 경영정상화 MOU 체결

최종수정 2009.05.25 18:33 기사입력 2009.05.25 18:33

댓글쓰기

경남기업은 25일 주채권은행인 신한은행과 경영정상화 이행약정(MOU)을 체결하고 본격적인 경영정상화에 돌입했다고 밝혔다.

경영정상화계획 약정에는 경영계획수립, 경영관리, 경영평가, 각종 위원회 구성 및 운영사항 등을 포함하고 있다.

이에 따라 경남기업은 재무 건전성 강화를 위해 보유 부동산을 매각하고 원가절감 등 강도 높은 자구계획을 실행할 예정이다. 현재 추진중인 대규모 사업도 채권단과 협의해 진행해야 한다.

경남기업은 지난달 24일 채권금융기관 동의를 얻어 경영정상화 계획을 확정했다. 당시 채권행사 유예기간을 2012년 6월말까지 연장하고 채권단으로부터 신규자금 1950억원을 지원받기로 했다.

앞으로 경남기업은 국내외 공공공사 수주와 함께 알제리 시디압델라 신도시 기반시설공사, 베트남 랜드마크타워 등 해외 주요사업에도 역량을 집중해 나갈 계획이다.

회사 관계자는 "국내외 현장은 안정적인 준공을 이뤄낼 것이며 풍부한 수주잔고와 신규수주를 통해 워크아웃 조기졸업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경남기업의 수주잔고는 현재 7조4300억원으로 올 들어서만 8건, 수주금액만 6238억원(경남기업 지분 3432억원)에 달한다.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