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Dim영역

한미약품, 지난해 역대 최대 매출…영업익도 전년比 25.2% ↑

뉴스듣기 스크랩 글자크기

글자크기 설정

닫기
인쇄 RSS

원외처방 호실적 기반 역대 최대 매출
2015년 성과 뛰어넘어
북경한미 매출액 3000억원 돌파

[아시아경제 이명환 기자] 한미약품 이 지난해 1조3000억원이 넘는 매출액을 기록하면서 창사 이래 최대 매출액을 달성했다.


한미약품은 2022년 연결기준 매출액과 영업이익이 각각 1조3317억원과 1570억원으로 잠정 집계됐다고 8일 공시했다. 이는 전년 대비 매출액은 10.7%, 영업이익은 25.2% 증가한 수치다. 같은 기간 순이익은 957억원을 달성해 17.4% 성장했다. 지난해 한미약품은 연구개발(R&D)에 매출의 13.4%에 해당하는 1779억원을 투입했다.

지난해 매출액은 국내 최대 규모 신약 라이선스 계약 성과를 냈던 2015년의 매출액인 1조3175억원을 뛰어넘은 것이라고 한미약품은 설명했다. 아울러 올해 대규모 신약 성과가 없었음에도 최대 매출액을 기록했다고 강조했다.


한미약품, 지난해 역대 최대 매출…영업익도 전년比 25.2% ↑
AD
원본보기 아이콘

한미약품은 "자체 개발 제품 기반의 성장을 통해 창사 이래 최대 실적을 기록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한미약품은 지난해 7891억원의 원외처방 매출을 달성하며 5년 연속으로 원외처방 매출 국내 1위 기록을 세웠다.


대표 제품의 매출 호조가 호실적을 이끌었다. 이상지질혈증 복합신약 '로수젯' 한 제품으로만 1403억원의 처방 매출을 달성하는 등 100억원대 이상 블록버스터 제품을 18종 배출했다. 한미의 대표 복합신약 제품군 '아모잘탄패밀리'는 1305억원의 합산 처방 매출을 기록했다.

중국 현지법인인 북경한미약품도 창사 이래 처음으로 연매출 3000억원을 돌파했다. 북경한미약품은 지난해 4분기 중국 현지의 코로나19 대확산 영향으로 연말 판매가 다소 주춤했다. 지난해 전체로 넓혀본다면 누적 매출 3506억원과 영업이익 780억원, 순이익 715억원을 달성했다.


한미약품 관계자는 "작년 한 해 '지속 가능 혁신경영'을 기치로 걸고 자체 개발 제품을 통한 지속가능한 성장을 이루고 미래를 위한 R&D에 집중적으로 투자해왔다"며 "창립 50주년을 맞는 올해에는 예년보다 더욱 알차고 내실 있는 성과 창출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미약품그룹의 지주회사 한미사이언스 는 2022년 연결 기준으로 1조460억원의 매출과 659억원의 영업이익, 555억원의 순이익을 기록했다. 한미사이언스는 계열사인 한미약품과 제이브이엠, 온라인팜 등과 시너지를 통한 사업 확대에 나서고 있다.




이명환 기자 lifehwan@asiae.co.kr
AD

<ⓒ투자가를 위한 경제콘텐츠 플랫폼,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함께 본 뉴스

새로보기

이슈 PICK

  • 故정주영 회장 며느리, 태극마크 달고 아시안게임 출전한다 농심, '먹태깡' 돌풍 여전…"600만봉 넘었다" "당 대표 체포안 통과에 웃음이 나냐" 개딸 타깃된 고민정

    #국내이슈

  • '폭군' 네로 황제가 세운 궁전… 50년 만에 재개장 [르포]"새벽 1시에 왔어요" 中, 아이폰 사랑은 변함없었다 "연주에 방해된다" 젖꼭지까지 제거한 일본 기타리스트

    #해외이슈

  • [포토] 무거운 표정의 민주당 최고위원들 조국·조민 책, 나란히 베스트셀러 올라 [아시안게임]韓축구대표팀, 태국 4대 0 대파…조 1위 16강 진출(종합)

    #포토PICK

  • 현대차 "안드로이드 오토·애플 카플레이, 무선으로 즐기세요" 기아, 2000만원대 레이 전기차 출시 200만원 낮추고 100만㎞ 보증…KG 새 전기차 파격마케팅

    #CAR라이프

  • [뉴스속 인물]폭스 회장직 물려받은 머독의 장남, 라클런 머독 [뉴스속 용어]헌정사 처음 가결 '국무총리 해임건의안' [뉴스속 용어]'연료비조정단가' 전기요금 동결 신호?

    #뉴스속OO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많이 본 뉴스 !가장 많이 읽힌 뉴스를 제공합니다. 집계 기준에 따라 최대 3일 전 기사까지 제공될 수 있습니다.

top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