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CB발행 그후]젬백스지오, 쏟아지는 전환 물량… 아직 2000만주 더 남았다

최종수정 2021.08.06 09:30 기사입력 2021.08.06 09:30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장효원 기자] 젬백스지오 에서 전환사채(CB)의 주식 전환 청구가 잇따르고 있다. 현재까지 약 500만주가 전환됐는데 아직 2000만주 이상의 잠재 대기 물량이 쌓여있는 것으로 분석된다.

[CB발행 그후]젬백스지오, 쏟아지는 전환 물량… 아직 2000만주 더 남았다
썝蹂몃낫湲 븘씠肄


전환 청구 러시… 잠재 물량 2035만주

6일 금융감독원 전자공시에 따르면 지난 4일 젬백스지오는 19억원 규모의 CB 전환 청구가 들어왔다고 공시했다. 이 CB는 젬백스지오가 지난해 6월29일 발행한 제 18, 19회차 물량 중 일부다.


당시 젬백스지오는 원부자재 매입 등 운영자금 확보와 채무상환 등의 목적으로 제 18, 19회차 CB 각각 100억원, 28억원어치를 발행했다. 이들 CB의 표면이자율은 0%, 만기이자율은 3%로 전환가는 809원이다.

이들 CB는 전환 가능일인 지난 6월29일부터 전환 청구가 연달아 들어오고 있다. 지난 4일까지 총 59억원어치의 CB가 전환 청구됐다. 신주 상장 기준일로 보면 지난달 13일부터 494만4369주가 이미 발행됐고 지난 4일 청구된 물량 234만8577주는 오는 19일 상장될 예정이다.


현재까지 발행 주식 총수 대비 8.7% 수준의 신주가 시장에 풀렸지만 아직 남아있는 물량이 더 많다. 미청구된 18, 19회차 CB는 총 69억원 수준으로 전환 가능 주식 수는 852만9047주다. 전체 주식 총수 대비 10%이상의 주식이 잠재 출회 물량인 셈이다.


또 2018년 발행했던 15회차 CB 10억원어치, 지난해 3월 발행한 17회차 CB 84억원도 아직 전환되지 않은 상태다. 이들 미상환 CB의 전환가능 주식 수는 각각 145만5604주, 1037만370주로 전체 주식의 14%를 넘는 수준이다.

1분기 실적 악화… 수주도 부진

이들 CB의 전환 청구는 앞으로도 계속될 것으로 전망된다. 각 CB의 전환가는 809원인데 현재 주가가 900원대 초반에서 움직이고 있어 전환 차익이 기대되기 때문이다.


다만 향후 젬백스지오의 주가와 실적이 변수다. 젬백스지오의 주가는 올 초 700원대까지 떨어지며 전환가를 밑돌았다가 최근 들어 상승세를 보이고 있다. 다만 대규모 CB 전환 물량이 시장에 풀리면 주가 상승에 부담이 될 가능성이 있다.


실적 역시 미지수다. 젬백스지오는 올 1분기 연결 기준 매출액 25억원, 영업손실 19억원을 기록했다. 매출액은 전년 동기 대비 65.3% 감소했고 영업손실은 같은 기간 171% 늘었다.


젬백스지오는 2015년부터 계속 영업손실을 기록하다가 지난해 6억원의 영업이익을 내며 흑자전환에 성공했는데 올 1분기 다시 부진한 실적을 낸 것이다.


젬백스지오는 종합인테리어, 에너지, 임대업 등을 주 사업으로 영위하고 있다. 각 사업부문별 매출비중은 지난해 말 기준으로 종합인테리어(61.8%), 에너지(35.5%), 임대업(2.7%) 등이다.


올 1분기에는 에너지 부문이 전년 동기와 비슷한 수준인 9억원의 매출액을 기록했지만 가장 많은 비중을 차지하는 인테리어 사업의 매출이 급감했다. 올 1분기 인테리어 사업의 매출액은 12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79.5% 감소했다.


수주 상황도 녹록지 않다. 올 1분기 말 기준 젬백스지오의 수주 총액은 98억원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 182억원 대비 46.1% 줄었다. 게다가 이 중 58억원가량은 올 2분기에 공사가 모두 끝나기 때문에 신규 수주가 없다면 3분기부터는 매출로 잡힐 수주 건수가 현격히 줄어들 것으로 전망된다.


장효원 기자 specialjhw@asiae.co.kr
TODAY 주요뉴스 김구라, 재혼 1년 만에 늦둥이 아빠 됐다…MC그리와 23살차 김구라, 재혼 1년 만에 늦둥이 아빠 됐다…MC...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