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국정원 "북한, 북미 관계 관련해 한국 정부 역할 기대"(종합)

최종수정 2021.08.03 13:59 기사입력 2021.08.03 13:55

댓글쓰기

박지원 "한미연합훈련 유연하게 대응하는 것도 검토가 필요"
김정은 건강상태, 이상징후 없어
북한 내 식량 사정 심각

[아시아경제 나주석 기자] 국가정보원은 남북 통신연락선 복원이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 요청으로 이뤄졌다고 3일 설명했다. 박지원 국정원장은 한미연합훈련과 관련해 "유연하게 대응하는 것도 검토할 필요가 있다"고 밝혔다. 국정원은 북한의 북미관계와 관련해 한국 정부의 역할을 기대한다는 분석도 내놨다.


국회 정보위 여야 간사를 맡은 김병기 더불어민주당 의원과 하태경 국민의힘 간사는 이날 국회 정보위 전체회의를 마친 뒤 이같이 브리핑했다.

박지원 국가정보원장이 3일 국회에서 열린 정보위원회 전체회의에 출석, 회의를 준비하고 있다./윤동주 기자 doso7@

박지원 국가정보원장이 3일 국회에서 열린 정보위원회 전체회의에 출석, 회의를 준비하고 있다./윤동주 기자 doso7@

썝蹂몃낫湲 븘씠肄

이들은 "남북 통신연락선 복원을 김 위원장이 요청했다고 국정원이 보고했다"며 "북한이 남북 통신연락선 복원에 호응한 배경으로 4월부터 남북 정상 간 두 차례 친서 교환을 통해 남북 간 신뢰 회복과 관계 개선의 의지를 표명했다"면서 "판문점 선언 이행을 탐색하기 위한 목적도 있는 것 같다"고 전했다.


한미연합훈련과 관련해 박지원 국정원장이 "한미연합훈련의 중요성을 이해하지만, 대화와 모멘텀을 이어가고 북한 비핵화의 큰 그림을 위해선 한미연합훈련에 유연하게 대응하는 것도 검토할 필요가 있다"고 밝힌 것으로 전해졌다. 김 의원은 이와 관련해 "국정원에서 그렇게 분석하고 있다는 것"이라면서 "국정원 공식입장이라기 보다는 박 원장의 입장을 밝힌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와 관련해 하 의원은 "이번 정보위 소집은 국정원이 한미연합훈련에 대한 입장을 밝히기 위한 것으로 보인다"며 "김여정의 요구에 대해 국정원이 입장을 밝히는 것은 바람직하지 않다"는 언급도 있었다.

여야 정보위 간사는 "남북 정상회담과 관련해서는 우리가 제안한 바 없다"고 선을 그었다. 한미 정상회담과 관련해서는 "지난 5월 한미정상회담 이후 한미 당국 간 긴밀한 대북 정책 조율 결과를 주시하며 우리 정부가 향후 북미 관계 재개를 위해 역할을 해주기를 기대한 측면도 있다"고 소개했다.


북미회담과 관련해 북한은 전제조건으로 광물 수출 허용, 정제유 수입 허용, 생필품 수입 허용 등을 들었다. 눈여겨 볼 점은 북한이 원하는 생필품 가운데는 고급 양주와 양복이 포함되는데, 이는 평양 상류층 배급용이라는 것이다.


박지원 국가정보원장이 3일 국회에서 열린 정보위원회 전체회의에 출석, 회의를 준비하고 있다./윤동주 기자 doso7@

박지원 국가정보원장이 3일 국회에서 열린 정보위원회 전체회의에 출석, 회의를 준비하고 있다./윤동주 기자 doso7@

썝蹂몃낫湲 븘씠肄

김 위원장의 건강 상태와 관련해 "(국정원은) 걸음걸이와 깊숙하게 허리를 숙여 인사하는 장면들을 볼 때 건강 이상 징후는 없는 것으로 판단하고 있다"고 전했다.


이외에도 북한의 식량 상황도 악화일로라는 보고도 있었다. 국정원은 "북한이 민간에서 하는 곡물 가격을 통제하고 있다"면서 "쌀값이 6월까지 급등세를 보여, 연초대비 최대 2배까지 올랐다"고 보고했다. 여야 간사는 "7월 중순 이후 지속적인 폭염으로 온열 질환 사상자 발생하고 가축이 폐사하는 등 인명피해가 발생하고 있다"며 "7월 1일∼9월 10일 사이에 진행되는 북한군 하계훈련을 정상적으로 개시했으나 폭염으로 야외 훈련을 최소화하고 피해 복구 지원을 하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일각에서 유포된 박 원장의 사직설과 관련해 "박 원장은 사표를 낸 적이 없다"고 확인됐다.


나주석 기자 gonggam@asiae.co.kr
TODAY 주요뉴스 '세쌍둥이 임신' 104kg 황신영…"이제 배 터질 것 같다" '세쌍둥이 임신' 104kg 황신영…"이제 배 터질...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