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황선우 자유형 100m 아시아신기록…결승行

최종수정 2021.07.28 11:01 기사입력 2021.07.28 11:01

댓글쓰기

47초56…한국 선수 최초 이 종목 결승 진출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썝蹂몃낫湲 븘씠肄


황선우(18·서울체고)가 생애 첫 올림픽에서 남자 자유형 100m 아시아기록을 갈아치우고 결승에 진출했다.


황선우는 28일 오전 일본 도쿄 아쿠아틱스 센터에서 열린 2020 도쿄올림픽 경영 남자 자유형 100m 준결승에서 47초56에 터치패드를 찍었다. 1조 3위, 전체 열여섯 명 가운데 4위로 여덟 명이 겨루는 결승에 진출했다. 한국 선수가 이 종목 결승에 오르기는 이번이 처음이다.

이날 남긴 성적은 아시아 신기록이다. 중국의 닝제타오가 2014년 10월 자국대회에서 작성한 47초65를 0.09초 단축했다. 이 종목 세계기록은 브라질의 세자르 시엘루가 기록한 46초91이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썝蹂몃낫湲 븘씠肄


황선우는 결승에서 자신의 기록을 또 깰 수 있다. 그만큼 상승세가 뚜렷하다. 그는 지난해 11월 경북 김천에서 열린 경영 국가대표 선발대회 남자 자유형 100m에서 한국 신기록(48초25)을 세우며 우승했다. 지난 5월 도쿄올림픽 출전권이 걸린 경영 국가대표 선발대회에서는 이보다 0.21초 빠른 48초04를 기록했다.


기록 단축 역영은 이번 대회에서도 계속된다. 황선우는 전날 예선에서 처음으로 47초(97)대에 진입했다. 이마저도 하루 만에 더 단축해 한국 수영에 새 역사를 예고하고 있다. 결승은 29일 오전에 열린다.

이종길 기자 leemean@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포토갤러리

  • [포토] 화사, 뭘 입어도 '핫' [포토] 제시 '강렬한 카리스마' [포토] 현아 '명품 각선미'

    #국내핫이슈

  • [포토] 클라라 '아찔한 각선미' [포토] 이은비 '청순한 미모' [포토] 하유비 '시선강탈 뒤태'

    #연예가화제

  • [포토] 손미나 '50세라니 안 믿겨' [포토] 손나은 '상큼한 미모' [포토] '분위기 여신'

    #스타화보

  • [포토]  현아 '단발로 변신' [포토] 안소희 '시스루 패션' [포토] 소유 '시크한 매력'

    #몸매종결자

  • [포토] 킴 카다시안 '파격적 패션' [포토] 킴 카다시안 '매혹적인 비키니' [포토] 킴 카다시안 '아찔한 눈빛'

    #해외스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많이 본 뉴스
!가장 많이 읽힌 뉴스를 제공합니다. 집계 기준에 따라 최대 3일 전 기사까지 제공될 수 있습니다.

헤드라인 뉴스

한눈에 보는 뉴스&트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