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정부, 아태지역 디지털경제 협력방안 모색

최종수정 2021.07.28 07:11 기사입력 2021.07.28 07:11

댓글쓰기

정부, 아태지역 디지털경제 협력방안 모색
썝蹂몃낫湲 븘씠肄


[세종=아시아경제 권해영 기자] 정부가 아시아태평양 지역 내 디지털 경제 협력 방안을 모색한다.


산업통상자원부는 28일 서울 소공동 롯데호텔에서 '글로벌 가치사슬(GVC)에서 디지털경제의 역할'에 관한 아시아태평양경제협력체(APEC) 국제워크숍을 개최했다.

이번 워크숍은 우리 정부가 APEC 차원의 '인터넷·디지털 경제 로드맵' 이행을 위해 제안한 사업의 일환이다.


워크숍에선 ▲반도체 산업에서의 회복력 있는 공급망 구축 및 코로나 상황 아래 디지털 기업들의 대응 ▲기업 관점에서 스타트업, 다국적 기업 등의 대응 ▲정책 관점에서 미국, 대만, 한국 정부 차원에서의 대응 등을 논의했다.


이승렬 산업부 신통상정책관은 개회사에서 "코로나19로 세계 경제의 디지털화가 가속화되고 이에 따라 GVC가 변화되는 상황"이라며 "기업·정부 등의 대응을 점검하고 국제협력 방안을 모색하는 게 중요하며 정부도 디지털 경제 관련 APEC 차원의 정책협력을 강화하는데 지속 기여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권해영 기자 roguehy@asiae.co.kr
TODAY 주요뉴스 "유서 썼다" 고백한 박하선 "부모님이 모르는 부분 세세하게 적어" "유서 썼다" 고백한 박하선 "부모님이 모르는 ...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