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KOTRA, GVC 재편 대응 미래차 온라인 설명회 개최

최종수정 2021.06.24 06:00 기사입력 2021.06.24 06:00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우수연 기자]KOTRA는 글로벌 가치사슬(GVC) 재편 대응 미래차 설명회를 24일 온라인으로 열었다.


KOTRA가 한국자동차산업협회, 한국자동차연구원, 한국자동차산업협동조합, 수소융합얼라이언스와 협업해 개최한 이번 설명회는 빠르게 변하는 미래차 시장 동향을 전파하고 우리 부품기업들의 해외시장 진출 기회를 모색하기 위해 마련됐다.

지난해 세계 수소·전기차 판매량은 사상 최초로 200만대를 돌파해 전년 동기 대비 약 35% 증가한 가운데, 시장 성장률도 2030년까지 연평균 29%에 달할 것으로 전망되고 있다. 이번 설명회에서는 독일, 중국, 일본 등 주력 시장의 시장 동향뿐 아니라 인도, 멕시코 등 미래차 시장으로의 빠르게 전환이 이뤄지는 신흥시장의 관련 육성정책과 동향도 소개했다.


이번 설명회 연사로 참가하는 글로벌 자동차 컨설팅 업체 조 맥케이브 오토포캐스트 솔루션 대표는 "2028년 전 세계 자동차 판매량 중 순수 전기차의 비율이 9% 가량 차지할 것"으로 전망하며 "이러한 시장 변화에 대응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그동안 주목받지 못했던 신흥시장에 대한 소개도 이어졌다. 연사로 나선 오스카 알빈 멕시코 자동차부품협회의 협회장은 "북미 지역은 저렴한 연료비, 장거리 운전 선호 등으로 인해 친환경차 도입이 다소 늦은 편"이라며 "글로벌 시장을 따라잡기 위한 빠른 패러다임 전환 속에 미국·멕시코·캐나다 자유무역협정(USMCA)으로 인한 원산지 규정 준수가 역내 위주의 공급망 재편을 가속화시킬 것"이라고 말했다.

KOTRA는 24일 ‘글로벌 가치사슬(GVC) 재편 대응 미래차 설명회’를 온라인으로 열었다. 사진은 서울 서초구 KOTRA 본사에서 온라인 설명회를 사전 진행하는 모습이다./사진제공=KOTRA

KOTRA는 24일 ‘글로벌 가치사슬(GVC) 재편 대응 미래차 설명회’를 온라인으로 열었다. 사진은 서울 서초구 KOTRA 본사에서 온라인 설명회를 사전 진행하는 모습이다./사진제공=KOTRA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울러 독일·미국·중국·터키 등 미래차 기업들의 사업 현황 소개와 국내기업 협력방안에 대한 발표도 이어졌다. 줄리안 클라우스 BMW 코리아에서 운영하는 벤처 지원 클라이언트 '스타트업 개러지' 대표는 "한국은 거대한 생태계를 가지고 있는 스타트업 선진국"이라며 "한국의 혁신 이모빌리티 스타트업과의 협력을 희망한다"고 말했다.


설명회에 이어 다음 달 2일까지는 국내외 기업 간 화상 상담도 진행된다. 현지 글로벌 기업의 수요를 발굴해 핀포인트 방식으로 진행되는 이번 상담회에는 일본 등 주력 시장과 인도, 멕시코 등 신흥시장의 글로벌 바이어 20여개사가 참가해 한국기업과의 협력관계 구축을 타진한다.


김상묵 KOTRA 혁신성장본부장은 "미래차 시장은 세계 각국 정부의 친환경차 육성정책 등으로 고속 성장하고 있다"며 "미래차 관련 다양한 기회를 포착해 국내기업이 미래차 시장을 선점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우수연 기자 yesim@asiae.co.kr
TODAY 주요뉴스 미나 "나를 우르르 감싸더니 몸 더듬어…계획된 범행" 미나 "나를 우르르 감싸더니 몸 더듬어…계획...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