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국회, 인공지능 기반 실시간 자막 서비스 추진

최종수정 2021.06.21 16:04 기사입력 2021.06.21 16:04

댓글쓰기

국회, 인공지능 기반 실시간 자막 서비스 추진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박철응 기자] 국회가 인공지능(AI)을 기반으로 한 실시간 자막 서비스 등에 나선다.


이춘석 국회사무총장은 21일 국회 사무처-한국전자통신연구원(ETRI) 업무 협정을 체결하면서 “ETRI와의 협력을 바탕으로 의정활동의 능률을 혁신적으로 개선하고, 일하는 국회의 모습이 국민들의 손바닥 위에서도 생생하게 전달될 수 있는 ‘지능형 국회’를 만들어나가겠다”고 밝혔다.

양 기관은 세계 최초로 추진하는 ‘AI 음성인식 기반 국회 상임위원회 회의 실시간 자막 서비스 제공’을 위한 협업을 한다. 또 국회 의정활동 및 국회 내부 구성원의 업무 지원을 위한 지능형 서비스 구현, 국회 입법정보를 국민에게 효과적으로 제공하고 소통하기 위한 지능정보기술의 도입 등을 위해 협력한다.


실시간 자막시스템은 올해 보건복지위원회, 문화체육관광위원회에 시범 구축하고, 내년에 점차 확대해 나갈 예정이다. 주요 회의에 대해서만 속기를 통해 제공되거나, 생중계 이후 속기록을 바탕으로 사후적으로 제공되어 청각장애인 등 국민들이 생생한 의정활동 현장을 접하는데 어려움이 있었다.


박철응 기자 hero@asiae.co.kr
TODAY 주요뉴스 김희라 "난 가정적이라 가정이 여러 개" 바람 언급에 김희라 "난 가정적이라 가정이 여러 개" 바람 ...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