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美월마트 직원 74만명, 갤럭시 폰 쓴다" 삼성, 역대 최대 'B2B 스마트폰' 계약

최종수정 2021.06.04 10:36 기사입력 2021.06.04 08:09

댓글쓰기

출처: 월마트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조슬기나 기자] 삼성전자가 미국 최대 소매유통업체인 월마트의 직원 74만명에게 업무용 갤럭시 스마트폰을 대량 공급한다. 이는 삼성전자의 스마트폰 기업간거래(B2B) 규모 중 역대 최대다.


월마트는 3일(현지시간) 공식 보도자료를 통해 미국 내 직원 74만명에게 올 연말까지 삼성전자 '갤럭시 X커버 프로(Galaxy XCover Pro)' 스마트폰과 케이스를 무료로 지원할 것이라고 밝혔다.

구체적인 계약 규모는 공개되지 않았다. 대수 기준으로는 미국 내 월마트 직원(약 160만명) 중 절반 가량에 지급되는 74만대로, 삼성전자가 그간 체결해온 B2B 스마트폰 계약 중 역대 최대다. 해당 제품은 현재 삼성전자 웹사이트에서 499.99달러에 판매되고 있다.


향후 추가 계약도 기대된다. 월마트측은 "연초 신형 스마트폰으로 초기 테스트를 했는데 반응이 좋았다"며 "테스트를 확대하며 직원들에게 업무 수행을 위한 최상의 도구를 지원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삼성전자가 B2B 시장을 겨냥해 내놓은 갤럭시 X커버 프로는 유통, 물류, 제조 등 산업 현장에서 활용할 수 있도록 최적화된 스마트폰이다. 바코드 스캐너는 물론, 워키토키 기능 등도 지원한다. 현장 근무자들의 무전기 등을 대체하는 일종의 '디지털 전환' 도구인 셈이다.

'애스크 샘(Ask Sam)' 기능도 탑재됐다. 샘은 음성으로 작동되는 업무 도우미로 직원들이 매장 내 상품을 찾거나 고객들의 질문에 답할 수 있도록 돕는다. 단말기 분실 시 원격으로 전원을 끌 수 있는 보안 솔루션도 탑재돼 있다.


이와 관련 월마트는 이날 직원들이 업무용 갤럭시 스마트폰에서 활용할 수 있는 '미@월마트(Me@Walmart)' 애플리케이션도 함께 공개했다. 몇달 내 증강현실(AR) 기술을 활용해 창고에 있는 재고 물품을 매장으로 이동시킬 때 상품 내역을 빠르게 확인할 수 있는 기능 등도 추가한다.


월마트측은 "직원들이 원하는 경우 업무가 끝난 후 스마트폰을 개인적으로도 활용할 수 있다"며 "보안 프로그램을 통해 (회사가) 개인 데이터에는 접근할 수 없도록 했다"고 설명했다.


삼성전자는 "연말까지 미국 월마트 직원의 절반이 이 스마트폰을 사용하게 될 것"이라고 계약 사실을 확인했다.


조슬기나 기자 seul@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함께 본 뉴스

새로보기

포토갤러리

  • [포토] 프리지아 '큐티 섹시의 정석' [포토] 설하윤 '건강미 넘치는 몸매' [포토] 화사, 뭘 입어도 '핫'

    #국내핫이슈

  • [포토] 한예슬 '동안 미모' [포토] 나연 '시크한 매력' [포토] 노제 '시크한 눈빛'

    #연예가화제

  • [포토] 김재경 '건강미의 정석' [포토] 고소영 '20대 뺨치는 50대' [포토] 최진실 딸 최준희 "시집 가는 것 아냐" 사진 해명

    #스타화보

  • [포토] 클라라 '파티룩의 정석' [포토] 제시 '화려한 비주얼' [포토] 한혜진 '톱모델의 위엄'

    #몸매종결자

  • [포토] 킴 카다시안 '넘사벽 카리스마' [포토] 킴 카다시안 '파격적 패션' [포토] 킴 카다시안 '매혹적인 비키니'

    #해외스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많이 본 뉴스 !가장 많이 읽힌 뉴스를 제공합니다. 집계 기준에 따라 최대 3일 전 기사까지 제공될 수 있습니다.

한눈에 보는 뉴스&트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