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조국·추미애 케이크' 허은아 "김어준 하사품"...조국 "망상 어이없어"

최종수정 2021.05.17 11:03 기사입력 2021.05.17 08:49

댓글쓰기

조국, 추미애 전 법무부 장관이 지난 15일 받았다며 공개한 감사 케이크. 사진=조국, 추미애 전 장관 페이스북 캡처

조국, 추미애 전 법무부 장관이 지난 15일 받았다며 공개한 감사 케이크. 사진=조국, 추미애 전 장관 페이스북 캡처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이주미 기자] 조국·추미애 전 법무부 장관이 '스승의 날 케이크' 인증샷을 올린 가운데, 허은아 국민의힘 의원이 "제자들의 선물이 아니라 김어준의 하사품"이라고 비난했다.


허 의원은 16일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김어준 씨의 본진인 '딴지'에서 보낸 케이크를 이렇게 자랑하는 것을 보니 친문들의 성원이 그리웠나 봅니다"라며 이같이 말했다. 이어 "하긴 정의와 공정이 사라진 정권의 민낯을 국민께 제대로 가르쳐주신 두 장관이시니 스승의 날 선물을 받으실 만하다"며 "맛있게 드시라"고 했다.

조 전 장관은 이같은 주장에 즉각 반박했다. 조 전 장관은 "망상적 주장에 어이가 없다"며 "스승의 날 케이크, 김어준 씨가 보내준 것이 아니다"라고 항변했다.


이어 "김어준씨가 나의 '제자'가 아닌데, 왜 이런 케이크를 보내주겠나"며 "제자와 지인들이 보내준 케이크 중의 하나"라고 강조했다.


허은아 국민의힘 의원. [이미지출처=연합뉴스]

허은아 국민의힘 의원.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썝蹂몃낫湲 븘씠肄


앞서 조 전 장관은 스승의 날인 전날(15일) 페이스북에 '스승의 날 조국 스승님 감사합니다'라고 적힌 케이크 사진을 올리면서 "학교로 돌아가지 못하고 있는 선생이 맞이하는 스승의 날입니다"라고 적었다.

스승의 날을 맞아 서울대 법학전문대학원 교수인 조 전 장관이 서울대 제자로부터 받은 선물이라는 취지로 보였다.


하지만 추 전 장관이 같은 날 조 전 장관이 받은 것과 비슷한 형태의 케이크 사진을 올리면서 상황이 반전됐다.


추 전 장관은 페이스북을 통해 '스승의 날, 추미애 전 장관님, 감사합니다'라고 적힌 3단 케이크 사진을 공개했다.


그러면서 "민생개혁과 검찰개혁을 응원해온 분들께서 딴지 게시판을 통해 스승의 날 특별히 소중하고 각별한 마음으로 꽃과 케이크, 떡을 보내주시니 잊지 않겠습니다. 사랑합니다. 존경합니다"라고 했다.


딴지일보는 최근 편파 방송과 고액 출연료 등으로 논란을 빚은 방송인 김어준 씨가 만든 인터넷 매체다.


이주미 기자 zoom_0114@asiae.co.kr
TODAY 주요뉴스 이경실 "조영남 세상에 없을 날만 기다린다" 이경실 "조영남 세상에 없을 날만 기다린다"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