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진주 뿌리 산단 조성사업 실질적 마무리 … 지역경제 활성화 기대

최종수정 2021.05.10 16:50 기사입력 2021.05.10 16:50

댓글쓰기

지적공부 정리 완료로 재산권 행사 가능해져, 분양 자금 대출 부담 완화

진주 뿌리산단 전경 {이미지출처=진주시]

진주 뿌리산단 전경 {이미지출처=진주시]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영남취재본부 최순경 기자] 경남 진주시는 뿌리 일반산업단지(이하 ‘뿌리 산단’)의 지적도, 토지대장 등 지적공부가 완성돼 산업단지 조성사업의 실질적인 절차가 모두 마무리됐다고 10일 밝혔다.


시는 기존의 682필지, 96만2176㎡의 지적공부를 폐쇄하고 288필지를 새로 작성·등록했으며, 지목별로는 ▲공장용지 89필지(49만4064.4㎡) ▲대지 83필지(8만9118.2㎡) ▲도로 23필지(15만5882.9㎡) ▲공원 22필지(17만2171.3㎡) 등이다.

이번 지적공부 완성으로 부지를 분양받아 대금을 완납한 토지는 매입자 명의의 등기가 가능해져 재산권을 행사할 수 있게 됐으며 산업단지와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탄력이 붙을 것으로 전망된다.


또한 일반적으로 담보대출은 신용대출과 비교해 금리가 약 1~1.5% 이상 낮아 기업체 신규 투자 및 사업 확장을 계획하는 소유자들은 분양 및 사업자금 대출에 따른 금융 부담을 크게 덜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1월 말 준공 인가 후 분양률도 꾸준히 상승하고 있어 분양시장도 더욱 활기를 띨 것으로 기대된다. 뿌리 산단은 현재 산업용지 79필지 중 32필지(41%), 물류 용지 10필지 중 9필지(90%)가 분양되는 등 전체 분양률은 45% 정도다.

시 관계자는 “뿌리 산단 준공 인가 후 국유재산 귀속 등의 문제로 지적공부 정리가 지연돼 공장신축 등 추가 투자금 확보에 어려움을 겪어왔다”며 “지적공부 정리 완료로 대출 여건이 개선돼 재산권 행사는 물론 산단 활성화 및 부지 분양에도 가속도가 붙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밝혔다.


영남취재본부 최순경 기자 tkv0122@asiae.co.kr
TODAY 주요뉴스 신정환 "아파트 3~4채+빌딩…좀 살았다" 신정환 "아파트 3~4채+빌딩…좀 살았다"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