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트러스톤자산운용 ‘트러스톤 코스닥벤처 공모주리츠’ 펀드 출시

최종수정 2021.05.10 11:41 기사입력 2021.05.10 11:41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이민지 기자] 트러스톤자산운용은 코스닥벤처 공모주와 리츠투자를 기본 운용전략으로 하는 트러스톤 코스닥벤처 공모주 리츠 펀드를 출시했다고 10일 밝혔다.


코스닥벤처펀드는 개인투자자에게 소득공제 혜택과 코스닥 공모주의 30%를 우선배정받는 혜택이 주어진 상품이다. 코스피 공모주의 경우 기관투자자와 동일한 방식으로 배정받을 수 있어 코스피 공모주 투자매력도 겸하고 있다. 올해는 특히 카카오뱅크, 크래프톤 등 대어급 IPO가 대기하고있어 공모주 투자에 대한 투자자들의 관심은 더 높아질 것으로 예상된다.

코스닥벤처 펀드는 벤처기업 신주에 15% 이상을, 벤처기업 또는 벤처기업 해제 후 7년 이내 코스닥 상장기업에 35%이상을 의무 보유해야 투자자가 소득공제 혜택을 받을 수 있으며 펀드는 코스닥 공모주의 우선 배정 혜택을 받을 수 있다. 펀드 가입 후 3년간 유지하면 투자금의 10%까지 최대 300만원을 소득공제 받을 수 있다.


자산의 20%이하는 상장리츠에 투자한다. 리츠투자는 5~7% 수준의 배당수익과 가격상승에 따른 차익도 기대할 수 있어 변동성을 줄이는 데 도움을 줄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이규호 트러스톤자산운용 상무는 “코스닥벤처 펀드는 벤처기업 등에 50%이상 의무적으로 투자해야 하는 규정 때문에 변동성도 커질 수 밖에 없다”며 “지수선물 등을 이용한 헷지전략으로 공모주펀드 투자자들의 투자성향에 맞게 변동성을 줄이고 IPO 우선배정으로 꾸준하게 수익을 올리는데 중점을 두었다”고 설명했다.

이 펀드는 현재 한국투자증권, KB증권에서 가입할 수 있다.


이민지 기자 ming@asiae.co.kr
TODAY 주요뉴스 이지혜, 남편 먹방 유튜브 수익에 '깜짝'…얼마길래? 이지혜, 남편 먹방 유튜브 수익에 '깜짝'…얼...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