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손일령·박영구, '5월 대한민국 엔지니어상' 수상

최종수정 2021.05.10 12:00 기사입력 2021.05.10 12:00

댓글쓰기

과기정통부 "고내식 합금도금 강판 국산화, 고순도 구리 회수 기술 개발 공로"

손일령·박영구, '5월 대한민국 엔지니어상' 수상
썝蹂몃낫湲 븘씠肄



손일령·박영구, '5월 대한민국 엔지니어상' 수상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김봉수 기자]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5월의 대한민국 엔지니어상 수상자로 손일령(위) ㈜포스코 수석연구원과 박영구(아래) ㈜세화이에스 대표이사를 선정했다고 10일 밝혔다.


‘대한민국 엔지니어상’은 산업현장의 기술혁신을 장려하고 기술자를 우대하는 풍토를 조성하기 위해 매월 대기업과 중소기업 엔지니어를 각 1명씩 선정한다. 손 수석연구원은 해외 철강업체가 독점하고 있던 고내식 합금도금 강판의 국산화에 기여한 공로가 인정됐다. 고내식 합금도금은 강판을 합금도금 처리해 부식과 침식을 잘 견디게 함으로써 수명이 비약적으로 증가한다. 그동안 제품 개발과 양산화의 난이도가 높아서 독일과 일본 업체가 공급을 선점하고 있었다. .

박 대표이사는 지정폐기물에서 초고순도 구리제품을 회수하는 신기술 개발과 양산화로 자원 재활용 산업 발전에 기여한 공로로 선정됐다. 고체 또는 액체 상태의 폐기물에서 99.99%급의 고품질 구리를 회수하는 기술의 개발과 양산화에 성공했다.


김봉수 기자 bskim@asiae.co.kr
TODAY 주요뉴스 '조작 논란' 함소원, 中 라이브방송서 후원금 '대박' '조작 논란' 함소원, 中 라이브방송서 후원금 ...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