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롯데칠성음료, IBK기업은행과 함께 주류 업계 동반 성장 앞장

최종수정 2021.04.23 09:46 기사입력 2021.04.23 09:46

댓글쓰기

22일 IBK 파이낸스타워에서 열린 ‘기금 운영을 위한 협약식’에서  롯데칠성음료 박윤기 대표, 전국종합주류도매업중앙회 이석홍 회장, IBK기업은행 박주용 부행장이 기념 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22일 IBK 파이낸스타워에서 열린 ‘기금 운영을 위한 협약식’에서 롯데칠성음료 박윤기 대표, 전국종합주류도매업중앙회 이석홍 회장, IBK기업은행 박주용 부행장이 기념 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이승진 기자] 롯데칠성음료 주류사업부가 IBK기업은행과 함께 코로나19로 인해 많은 어려움을 겪고 있는 주류 도매사를 위한 ‘동반성장 협력기금’을 운영한다고 23일 밝혔다.


코로나19로 인해 어려워진 주류 도매사의 자금 유동성 개선을 위해 조성된 이번 기금은 롯데칠성음료와 IBK기업은행이 각각 50%씩 출자 했으며, 총 100억원의 한도로 지원을 희망하는 주류 도매사에 전달된다.

지원을 희망하는 주류 도매사는 롯데칠성음료에 신청할 수 있으며, IBK 기업은행에서 심사 후 대출을 진행하는 방법으로 진행된다.


롯데칠성음료는 주류 거래질서 문란행위 방지와 기금의 효율적 운영을 위해 주류도매업중앙회를 통해 주류 도매사들에게 기금의 목적 및 사용처 등에 대한 홍보를 진행하며, 기금 지원이 롯데칠성음료의 매출 상승을 위한 수단이 아닌 위기에 빠진 국내 주류업계를 위한 대·중소기업 간 상생 협력 문화 조성을 위한 길임을 적극적으로 알릴 계획이다.


22일 IBK 파이낸스타워에서 열린 협약식에는 롯데칠성음료 박윤기 대표, 전국종합주류도매업중앙회 이석홍 회장, IBK기업은행 박주용 부행장 등이 참석했다.

박윤기 롯데칠성음료 대표는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국내 주류 업계와 고통을 나눠 위기를 극복하고자 이번 기금을 조성하게 되었다”며 “국내 주류 산업 발전 및 협력업체들과의 상생을 위해 최선의 노력을 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승진 기자 promotion2@asiae.co.kr
TODAY 주요뉴스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아진 비난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