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최기영 과기정통부 장관 "연내 코로나 백신 개발 가능성 여전"

최종수정 2021.04.23 07:48 기사입력 2021.04.23 07:48

댓글쓰기

22일 국회 과방위 전체회의에서 답변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김봉수 기자] 최기영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이 연내 국산 코로나19 백신 개발에 대해 "여전히 가능성이 높다"는 입장을 재차 밝혔다.


최 장관은 22일 오후 국회 과학기술정보방송통신위원회(과방위) 전체 회의에서 황보승희 의원(국민의힘)이 코로나19 치료제·백신 개발 시기에 대해 그동안 계속 오판해왔다고 지적하자 "최대한 당기면 그렇게 될 수 있다고 말했을 뿐"이라며 전달 과정에서 정확하지 않았다고 해명했다.

그러면서 최 장관은 "백신이 올해 안에 개발될 수 있는 가능성은 여전히 높다"면서 "한국에서 과학기술 기반으로 백신을 개발하는 점에 관심과 지원을 해 달라는 생각이 많았다"고 강조했다.


황보승희 의원이 "가능성보다 과학에 입각해서 말해야 한다"면서 해외 백신 구매에 차질을 줬을 수 있다는 취지로 비판한 것에 대해선 "해외 백신 도입과 관련해 반대한 적 없다. 정부도 빠르게 도입하려고 노력하고 있다/ 국산 백신 개발을 예측해 해외 백신 도입을 늦춘 적 없다"고 해명했다.


앞서 최 장관은 지난해 말부터 올해 2월까지만 해도 3월 내에 타액을 이용해 3분 내 코로나19를 진단할 수 있는 장비를 개발할 수 있다고 장담해 왔다. 그러나 결국 현재까지도 개발되지 않았다.

이에 최 장관은 3월 말 과방위 전체회의에서 이원욱 과방위 위원장으로부터 "정부 신뢰성에 해를 끼쳤다"고 지적당했고 경솔했다고 사과한 바 있다.




김봉수 기자 bskim@asiae.co.kr
TODAY 주요뉴스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아진 비난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