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11번가, 친환경 택배박스 업그레이드…종이완충재 도입

최종수정 2021.04.22 08:44 기사입력 2021.04.22 08:44

댓글쓰기

11번가가 100% 재활용 가능한 친환경 택배 박스를 선보인 데에 이어 종이 완충재를 도입했다.

11번가가 100% 재활용 가능한 친환경 택배 박스를 선보인 데에 이어 종이 완충재를 도입했다.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임춘한 기자] 11번가는 최근 100% 재활용 가능한 친환경 택배 박스를 선보인 데에 이어 종이 완충재를 도입한다고 22일 밝혔다.


11번가는 MD가 직접 선별한 십일초이스 상품을 대상으로, 과대포장과 환경오염의 주범이 되는 비닐 완충재를 100% 재활용이 가능한 종이 완충재로 교체했다. 제작에 필요한 접착제 등 부재료도 일체 없는 100% 종이 소재로 사용 후 별도 처리 없이 종이류에 분리배출 하면 된다.

택배박스 외관에는 “택배기사님, 언제나 감사합니다”, “11번가는 환경을 생각하여 종이 포장재를 사용합니다” 문구를 담아 택배 기사님에 대한 감사와 환경보호에 대해 생각할 수 있게 했다.


11번가 직배송 택배박스의 경우 5종의 박스 모두 재활용 종이 소재로 만들어졌고, 테이프가 필요 없는 테이프리스 1호 박스를 제외하고 비닐 소재의 테이프 대신 종이 테이프를 사용하고 있다.


11번가 관계자는 “이커머스 업체로서 책임감을 갖고 택배박스의 친환경 분리배출을 통해 환경보호에 적극 앞장설 것”이라며 “택배기사님에게 따뜻한 응원과 감사의 마음을 전할 수 있는 방안도 지속해서 고민하겠다”고 말했다.



임춘한 기자 choon@asiae.co.kr
TODAY 주요뉴스 "가상화폐로 8개월에 25억"  미모의 유튜버, 사실은… "가상화폐로 8개월에 25억" 미모의 유튜버, ...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