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홍준표 “DJ 배신한 文…이재명 처리 골몰할 것”

최종수정 2021.03.07 16:00 기사입력 2021.03.07 16:00

댓글쓰기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전진영 기자] 홍준표 무소속 의원은 7일 “지금 문재인 대통령과 그 참모들은 이재명 경기도지사를 어떻게 처리 할 것인지에만 골몰할 것”이라고 지적했다. 이어 당내 유력 대권주자인 이 지사를 두고 어떻게 대선 구도를 짜야할 지 고민할 것이라고 예견했다.


홍 의원은 이날 페이스북을 통해 “현 정치권에서 야당보다 더 배신과 보복의 성향이 짙은 이 지사를 그대로 방치 하고 대선 구도를 짜려고 하겠느냐”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2002년 2월 노무현 정권이 들어서자마자 문재인 당시 민정수석은 노무현을 대통령으로 만들어 준 김대중 전 대통령을 배신하고 대북 송금사건 특검을 받아 들였다”며 “김 전 대통령의 평생 업적이던 김정일과 남북 정상회담을 달러 밀거래 회담으로 폄하해 버리고 열린우리당을 창당하여 민주당과 결별한 배신의 주역이었다”며 이같이 비판했다.


이어 “그런 철저한 배신을 해본 문재인 대통령”이라며 “민정수석 할때나 대통령 재임중 배신과 복수혈전에 얼룩진 정치 인생을 살아온 문 대통령의 머릿 속은 퇴임을 앞둔 지금 참으로 복잡할 것”이라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문 대통령과 참모들은) 야당보다 더 믿기 어려운 이 지사를 어떻게 처리 할 것인지에만 골몰 할 것”이라며 “퇴임 후 안전을 위해 어떤 공작으로 판을 짜고 친문 대권주자를 만들어 가는지 지켜보고, 더 이상 속지 않을 대책을 세워야 한다”고 강조했다.



전진영 기자 jintonic@asiae.co.kr
TODAY 주요뉴스 "평균 160㎝ 최빈국 방글라데시, 한국인 가면 연예인" 시끌 "평균 160㎝ 최빈국 방글라데시, 한국인 가면 ...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