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서울시, 도시재생 코디네이터 일자리 매칭 돕는다…'모두인' 개설

최종수정 2021.03.04 11:15 기사입력 2021.03.04 11:15

댓글쓰기

전국 최초 '도시재생 코디네이터' 일자리 통합지원 플랫폼

서울시, 도시재생 코디네이터 일자리 매칭 돕는다…'모두인' 개설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김혜민 기자] 서울시가 도시재생 현장 코디네이터들의 일자리 매칭을 돕는 플랫폼 '서울도시재생 모두인' 운영을 시작했다고 4일 밝혔다.


'도시재생 코디네이터'는 도시재생사업 추진 과정에서 행정·주민·전문가와 소통하며 실행을 지원하는 역할을 한다. 도시재생활성화사업지역 내 현장지원센터에 채용돼 활동하는 전문인력으로, 현재 200여명이 있다.

일자리 연결 문제는 지속돼온 고민거리였다. 도시재생 코디네이터들은 취업정보나 소식을 알기 어렵고 전국의 도시재생현장은 실무능력을 갖춘 인재를 찾는데 어려움을 겪어왔다.


이에 서울시는 도시재생 코디네이터 양성부터 스펙 관리, 일자리 매칭, 채용 후 역량 강화까지 한 곳에서 이뤄질 수 있도록 통합 지원 시스템 '모두인'을 구축했다.


도시재생 코디네이터는 '모두인'을 통해 수료한 양성교육과 직무교육 이력을 전산으로 확인할 수 있고, 수료증도 발급받을 수 있다. 서울시와 전국의 도시재생 관련 채용 정보를 한 눈에 보고 채용지원도 가능하다. 실제로 2개월 간의 시범운영 기간 동안 '모두인'을 통해 4명의 도시재생 코디네이터가 일자리를 찾았다.

시는 앞으로 온라인 교육 콘텐츠를 공유하고 전문가 자원과 현장센터 매칭기능을 더해 도시재생 성장을 위한 종합 플랫폼으로 확대해나갈 계획이다.


한편 서울시는 양성교육을 총 2회로 확대해 올해 60명의 예비 코디네이터를 양성하기로 했다. 지난해 대비 2배 늘어난 규모다. 이와 함께 고려대와 협력, '도시재생 협동 과정 장학생 추천 사업'을 추진하는 등 현장 코디네이터들이 일과 학습을 병행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다.


류훈 서울시 도시재생실장은 "지역 주민부터 도시재생을 지원하는 코디네이터까지 도시재생의 주체는 사람"이라며 "도시재생에 관심을 갖고 역량을 키워나가고 싶은 코디네이터들의 지속적인 활동을 지원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김혜민 기자 hmin@asiae.co.kr
TODAY 주요뉴스 "택시기사 잘생겨서"…허벅지에 얼굴 파묻고 추태 "택시기사 잘생겨서"…허벅지에 얼굴 파묻고 ...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