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나경원 "중국에 할 말 하는 서울시장 될 것…미세먼지 적극 대응"

최종수정 2021.01.19 08:39 기사입력 2021.01.19 08:39

댓글쓰기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이지은 기자] 서울시장 후보 출마를 선언한 나경원 전 국민의힘 의원이 "중국에 할 말 하는 서울시장이 필요하다"며 "할 말 하는 당당한 시장이 되겠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나 전 의원은 19일 오전 페이스북을 통해 "제가 서울시장이 된다면, 중국에 할 말 하는 당당한 시장이 되겠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김치는 한국음식'이라는 댓글에 '좋아요'를 눌렀다가 중국 소속사에서 퇴출된 유튜버 '햄지'를 응원한다며 "글로벌 시대에 맞지 않는 일종의 ‘문화 보복’"이라고 소속사의 대처를 비판했다.


이어 "사드 배치 때부터 계속되는 중국의 무역보복, 문화보복. 그리고 그 전부터 이미 시작된 동북공정과 연장선상에서 이뤄지는 김치공정. 여기에 미세먼지 고통"이라며 "중국에 할 말 하는 서울시장, 반드시 필요하다"고 말했다.


나 전 의원은 "당장 중국계 아이돌이 우리나라에서 버젓이 활동하고 막대한 수익까지 올렸는데 과연 형평성에 맞는 것일까"라며 "서울시장으로서 이 부분에 대해 반드시 챙기겠다"고 말했다.

그는 "미세먼지에 대해서도 적극적인 항의와 대응에 나설 것"이라며 "중국 당국이 봐도 절대 부정할 수 없는 객관적이고 과학적인 데이터를 축적하고 정리하여 중국에 제시하고, 필요하다면 국제적인 대응까지 나서겠다"고 말했다.




이지은 기자 leezn@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