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GS25, 취약계층 청소년에 도시락 1000개 지원

최종수정 2021.01.19 08:15 기사입력 2021.01.19 08:15

댓글쓰기

GS25, 취약계층 청소년에 도시락 1000개 지원


[아시아경제 이승진 기자] GS리테일이 운영하는 편의점 GS25가 청소년행복재단이 지원하고 있는 취약계층 청소년들에게 1000개 규모의 도시락을 전달했다고 19일 밝혔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식당이 문을 닫거나, 제한적으로 운영되면서 청소년행복재단의 취약계층 청소년 급식 사업이 어려움에 직면하자 GS25가 지원에 나섰다.

GS25는 도시락을 직접 지원했던 기존 방식과 달리 이번 지원에는 도시락 모바일 상품권을 제작해 지급하는 방식을 도입했다. 코로나19로 도시락을 직접 전달하기 어려워진 점과 일률적인 메뉴로 지급됐던 기존 지원 방식의 한계를 해소하기 위해서다.


GS25의 도시락 모바일 상품권을 지원받은 청소년들은 24시간 가까운 GS25 매장을 통해 양질의 도시락을 안정적으로 공급 받을 수 있게 됐고, 도시락 메뉴를 직접 고를 수 있게 됐다. 이번 취약계층 청소년에게 지원된 도시락 모바일 상품권 제작 비용은 GS25가 모두 부담했다.


GS25는 전국 GS25 매장을 나눔 플랫폼으로 구축하는 등 사회 공익적 기능을 강화함으로써 사회적 약자를 보호하고 지원하는 다양한 활동에 앞장 설 방침이다.

김시연 GS리테일 사회공헌 담당자는 "지원자가 아닌 지원을 받는 대상의 상황과 입장을 반영해 더 좋은 기부 방식을 고민한 끝에 이번 도시락 모바일 상품권을 준비하게 됐다"며 "모바일 환경에 익숙한 청소년을대상으로 하는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에 적극 활용할 방침이다"라고 말했다.


한편, GS리테일은 '일상에서 함께하는 나눔 플랫폼 기브 앤 쉐어'라는 사회공헌 슬로건을 전사적으로 선포하며 소외계층을 위한 다양한 나눔 활동을 전개해 가고 있다.




이승진 기자 promotion2@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