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디알젬, 삼성전자 주식 매입으로 '쏠쏠'… 실적도 '쑥쑥'

최종수정 2021.01.16 10:10 기사입력 2021.01.16 10:10

댓글쓰기

디알젬, 삼성전자 주식 매입으로 '쏠쏠'… 실적도 '쑥쑥'

[아시아경제 장효원 기자] 코스닥 상장사 디알젬 삼성전자 주가 상승에 함박웃음을 짓고 있다. 지난해 11월 6만원대에 매수한 삼성전자 주식이 8만원대로 상승해서다.


16일 금융감독원 전자공시에 따르면 디알젬은 지난해 11월25일 삼성전자 주식 7만4404주를 약 50억원에 장내 매입했다. 주당 평균 단가는 6만7200원이다.

취득 이유는 단순 투자목적으로, 모두 현금으로 사들였다. 투자금액은 디알젬 자기자본인 325억원의 15.4%에 해당하는 큰 규모다.


당시 시장에서는 디알젬의 삼성전자 주식 매입에 대해 의견이 엇갈렸다. 삼성전자가 연일 신고가를 경신하고 있는 상황에서 고점을 잡았다는 의견과 상승 잠재력을 본 것이라는 평가가 나왔다.


결국 디알젬의 판단이 현재까지는 옳았다. 전날 기준 삼성전자의 종가는 8만8000원이다. 약 한달 반 새 31%의 평가차익을 거둔 셈이다. 50억원의 투자금액은 65억5000만원 수준으로 불어났다.

2019년 기준 디알젬의 순이익은 57억원이었다. 한 분기에 벌 수 있는 이익을 삼성전자 투자로 벌어들인 셈이다. 이 평가차익은 지난해 4분기 영업외수익으로 잡힐 전망이다.


디알젬은 병원에서 사용하는 엑스레이(X-ray) 영상 진단 장비를 연구 개발, 제조, 판매하는 기업이다. 자체 개발 제품인 제너레이터는 선명한 이미지를 검출하기 위한 엑스레이 시스템의 핵심 부품으로 알려졌다. 세계적 경쟁력을 보유하고 있어 수출 비중이 75%로 높다.


주식 투자 뿐 아니라 실적도 급증세다. 지난해 3분기 말 연결 기준 매출액과 영업이익은 823억원, 208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각각 103%, 703% 증가했다. 4분기에도 높은 실적을 이어갔을 것으로 예상된다.




장효원 기자 specialjhw@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