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3일 원·달러 환율 3.8원 내린 1097.0원 마감(종합)

최종수정 2020.12.03 15:38 기사입력 2020.12.03 15:38

댓글쓰기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아시아경제 장세희 기자]3일 서울외환시장에서 원·달러 환율은 전일대비 3.8원 내린 1197.0원에 마감했다.


이날 환율은 0.7원 내린 1100.1원에 개장했다. 이후 낙폭이 커져 1097~1099원선까지 떨어졌다. 이는 지난 2018년 6월 15일에 장중 저가 1087.30원을 기록한 이후 약 2년 6개월 만에 최저치다.

미국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대응 재정 부양책 관련 소식 등으로 글로벌 위험자산 선호 심리가 다시 살아나고 약달러 분위기가 형성되며 원·달러 환율 하락 압력이 커진 것으로 보인다.



장세희 기자 jangsay@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