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홍준표 "토사구팽 당한 검찰…무도한 정권에 기개 보여야"

최종수정 2020.11.27 09:19 기사입력 2020.11.27 09:19

댓글쓰기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아시아경제 이지은 기자] 홍준표 전 자유한국당 대표가 검찰을 향해 "무도한 정권에 기개를 보여야 한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홍 전 대표는 27일 페이스북을 통해 "국정농단이라는 허울좋은 정치수사에 그렇게 큰 공을 세워 문재인 정권 출범에 일등공신 이었지만 토사구팽(兎死狗烹)되어 공수처 설치로 2류 수사기관으로 전락하고 수사의 주재자(主宰者)가 수사 대상자로 몰락 했으니 화가 날 만도 하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거기다가 당신들의 상징인 검찰 총장마저 저렇게 당하고 있는데 가만히 있는다면 당신들은 검사도 아니다"라며 "눈치 빠른 놈은 아마도 사표 내고 공수처로 갈 것이지만, 검사의 기개가 뭔지는 이 무도한 정권에 보여 주어야 하지 않겠나"고 반문했다.



이지은 기자 leezn@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