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현대글로비스-SSG닷컴, 국내 첫 콜드체인 전기트럭 시범투입

최종수정 2020.11.26 09:47 기사입력 2020.11.26 09:47

댓글쓰기

내년 1분기 본격 투입

현대글로비스-SSG닷컴, 국내 첫 콜드체인 전기트럭 시범투입


[아시아경제 유제훈 기자] 현대글로비스 가 국내 최초로 냉장·냉동 물류 수송체계인 콜드체인(Cold Chain) 시스템에 전기트럭을 투입했다.


현대글로비스는 SSG닷컴 신선상품 배송차량으로 1t 전기트럭 1대를 시범투입 했다고 26일 밝혔다. 지난해 10월 양사가 전기차 배송서비스를 구축키로 한 지 약 1년만이다.

이번에 도입한 친환경 전기트럭은 1시간의 급속충전으로 약 150㎞ 주행이 가능하다. 차체와 냉장·냉동칸의 전기배터리를 분리해 주행 효율을 높이고 화물칸의 안정성도 확보했다. 이외에도 신선도가 중요한 상품을 수송하는 만큼 단열 성능이 높은 설비를 탑재했고, 실시간 온도체크로 적정온도를 자동 조절하는 장비도 설치됐다.


양사는 향후 3개월간 서울 및 수도권을 대상으로 전기트럭 시범운행을 실시한 뒤, 배송수행능력 점검 및 보완을 거쳐 내년부터 점진적으로 차량투입을 확대한다는 구상이다.


현대글로비스는 내년 1분기 친환경 전기배송차가 본격 보급되면 환경오염물질 배출 저감효과가 상당할 것으로 본다. 서울시에 따르면 1일 주행거리 50㎞ 기준으로 1t 전기트럭을 활용하면 약 200만원의 연료비 절감효과는 물론 온실가스(CO2)와 미세먼지도 각기 1.96t, 0.93㎏ 감축 할 수 있다.

현대글로비스 관계자는 "SSG닷컴이 주도하는 친환경 서비스에 발 맞춰 전기차를 운영하게 됐다"면서 "물류과정에서 발생하는 오염물질을 최소화 하도록 환경 친화적인 설비를 구축하는 동시에 국내외 전 사업영역에서 친환경 경영을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유제훈 기자 kalamal@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