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NH농협은행, 스마트·인터넷뱅킹 고객중심 개편

최종수정 2020.11.23 08:29 기사입력 2020.11.23 08:29

댓글쓰기

이체 거래시간 단축과 카드서비스 제공 등 이용편의 증진
외국인과 고령층을 위한 디지털 금융서비스 지원 강화

NH농협은행, 스마트·인터넷뱅킹 고객중심 개편


[아시아경제 박선미 기자] NH농협은행과 농협상호금융은 고객의 더욱 편리한 금융생활을 위해 고객제안과 앱마켓 리뷰 등 고객의견을 수렴해 NH스마트뱅킹과 인터넷뱅킹을 개편했다고 23일 밝혔다.


스마트뱅킹의 계좌조회 화면에서는 농협뿐만 아니라 다른은행의 계좌도 목록과 잔액을 한 눈에 확인할 수 있고, 이체거래는 한 단계에 한 가지 정보만 입력하도록 단순화해 거래 소요시간을 단축했다.

고객맞춤 서비스를 위해 앱에 로그인하면 예적금 만기, 내가 받은 우대혜택 등 개인화된 금융정보를 초기화면에서 제공하며 농협카드 앱을 설치하지 않아도 스마트뱅킹에서 카드 승인내역, 이용대금명세 조회 및 카드 신청이 가능해졌다.


디지털금융에 익숙하지 않은 외국인과 고령층을 위한 지원도 강화해 외국인을 위해 9개국어로 뱅킹서비스를 제공중인 ‘글로벌모드’는 첫 화면에 고객이 지정한 3개 통화의 매입·매도환율을 보여주고, 해외송금과 환전 등 주사용 기능으로 바로 진입할 수 있는 버튼을 배치했다.


또한 고령층을 위해 고객이 ‘큰글모드’ 이용을 설정하면, 스마트뱅킹 초기화면부터 조회·이체 등 주요 기능들을 큰글씨와 단순화된 항목으로 구성한 전용화면으로 이용할 수 있다. 인터넷뱅킹도 조회, 이체, 지로납부, 외환송금, 환전 등을 큰글씨로 이용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정종욱 농협은행 디지털채널부장은 “그 어느 때보다 디지털금융이 중요한 지금, 고객님의 생활속 금융이 편리한 경험으로 느껴질 수 있도록 편리미엄(편리+프리미엄)을 끊임없이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박선미 기자 psm82@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