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라오스 대통령, 文대통령에게 "불발탄 제거·보건 농업 협력제공 감사"

최종수정 2020.10.23 10:08 기사입력 2020.10.23 10:08

댓글쓰기

한-라오스 재수교 25주년 축하 메시지 교환
文대통령 "미래지향적으로 더욱 발전 기대"

지난해 9월 5일 라오스를 국빈방문한 문재인 대통령이 비엔티안시 메콩강변 사업현장에서 '한-메콩 협력 구상'을 발표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지난해 9월 5일 라오스를 국빈방문한 문재인 대통령이 비엔티안시 메콩강변 사업현장에서 '한-메콩 협력 구상'을 발표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문재인 대통령과 분냥 보라칫 라오스 대통령이 한-라오스 재수교 25주년을 기념해 축하 메시지를 교환했다고 청와대가 23일 밝혔다.


문 대통령은 보라칫 대통령에게 보낸 메시지에서 "1995년 재수교 이래 한국과 라오스는 다양한 분야에서 우호협력 관계를 발전시켜 왔다"면서 "라오스 농촌공동체 개발, 에너지·인프라·수자원 분야 협력이 원활히 추진되고 있다"고 평가했다. 그러면서 "앞으로도 양국관계가 더욱 미래지향적으로 발전하기를 기대한다"고 전했다.

분냥 대통령은 "지난 25년간 한국이 인적자원 개발을 비롯해 보건, 농업, 불발탄 제거 등 다양한 분야에서 개발협력을 제공해준 데 대해 사의를 표한다"고 했다. 이어 "코로나 상황에서도 양국의 상호 이익은 물론, 전 세계의 공동 번영과 평화를 위해 앞으로도 교류·협력을 지속해 나가자"고 덧붙였다.


한국과 라오스는 1974년 6월 22일 외교관계를 수립했으나 이듬해 7월 24일 단교하고, 1995년 10월 25일에야 재수교했다.


한-라오스의 교역량은 1996년 약 1000만달러에서 2019년 1억1500억달러로 폭증했다. 같은 기간 인적교류는 177명에서 22만명으로 늘었다.

한국의 대(對) 라오스 공적개발원조(ODA) 규모는 2018년 기준 730만달러로, 일본(900만달러)에 이어 2위를 기록하고 있다.




김동표 기자 letmein@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