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2020국감]"日 경제보복 나몰라라"…조폐公, 日 물품 수입액 53억원

최종수정 2020.10.19 15:16 기사입력 2020.10.19 07:52

댓글쓰기

[2020국감]"日 경제보복 나몰라라"…조폐公, 日 물품 수입액 53억원


[아시아경제 이광호 기자]한국조폐공사의 올해 일본산 물품 수입액은 53억원으로 2018년에 비해 2배 이상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일본 경제보복에 대응하고 있는 정부와 국민들의 노력에 역행하고 있는 것은 아닌지 우려된다.


19일 국회 기획재정위원회 소속 더불어민주당 양경숙 의원이 조폐공사로부터 받은 자료에 따르면 올해 9월까지 조폐공사 일본산 수입물품 지출비용은 53억원으로 전체 수입물품 지출 비용의 20.96%를 차지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2018년 22억1000만원에서 2.41배(31억2000만원) 증가한 것이다.


이와 관련 조폐공사 관계자는 "화폐 국산화에 가장 중요한 것은 위폐방지 기술의 국산화 위폐방지기술 개발이 곧 국산화 성과"라고 답했다.


그러나 조폐공사는 지난 6년간 312억원의 예산을 투입해 40건의 연구개발을 실시했으나, 일본산을 수입해 사용하고 있는 은행권 홀로그램 관련 기술에 대한 연구개발은 단 한 건도 착수하지 않은 것으로 드러났다.

양 의원은 "일본 정부의 부당한 경제보복 이후 전국민이 자발적으로 일본 상품 불매운동을 벌있음에도 조폐공사는 일본산 물품 수입을 2배 이상 늘렸다"며 "정부의 방침과 국민의 기대에 역행하고 있는 것은 아닌지 우려된다. 일본산 물품 국산화 대책을 마련해야 한다"고 지적했다.




이광호 기자 kwang@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