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언택트 힐링 가능한 강원도… ‘추캉스’ 열풍에 들썩

최종수정 2020.09.30 09:00 기사입력 2020.09.30 09:00

댓글쓰기

언택트 힐링 가능한 강원도… ‘추캉스’ 열풍에 들썩

올 추석 호텔에서 연휴를 보내는 ‘추캉스’가 인기다. 특히 코로나19로 지친 마음을 해소하려는 소비자들이 자연을 가깝게 누릴 수 있는 강원도로 발길을 돌리고 있다.


문화체육관광부, 강원도, 제주특별자치도가 집계한 바에 따르면, 올 추석 연휴기간(9월 30일~10월 4일) 강원도와 제주도의 호텔 평균 예약률은 각각 94.9%, 56%를 나타났다. 이는 ‘언택트 명절’을 맞아 고향 방문이나 여행 대신, 독립된 호텔룸에서 온전한 휴식을 취하려는 사람들이 많아진 것으로 풀이된다.

실제 호텔 업계에 따르면, 강원도 고성에 위치한 켄싱턴 리조트 설악밸리는 추석 기간 전 객실 ‘만실’인 것으로 알려졌다. 켄싱턴 호텔 평창은 전 객실 306개 중 90%가 이미 예약됐으며, 롯데 리조트 속초 역시 현재 75%의 예약율을 보이고 있다.


업계 관계자는 “코로나19 장기화로 지친 마음을 달래려는 수요자들이 언택트 힐링이 가능한 강원도를 찾고 있다”라며 “특히 독립적이지만 이색적인 분위기를 느낄 수 있는 강원도 내 호텔들은 사회적 거리를 준주하면서 휴식까지 즐길 수 있어 인기다”라고 전했다.


■ 동해안에서 만나는 가장 이국적인 프리미엄 호텔 ‘카시아 속초’

이런 가운데 강원도 속초에 들어서는 ‘카시아 속초’에 대한 관심이 뜨겁다. 글로벌 호스피탈리티 체인인 반얀트리 그룹이 동해안에서 처음으로 선보이는 대규모 프리미엄 호텔이기 때문이다. 특히 반얀트리 그룹만의 디자인과 서비스, 운영 시스템 등의 노하우가 적용된 이국적인 호텔로 조성될 것으로 알려져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1987년 설립 이후 ‘지친 영혼의 안식처’를 표방해온 반얀트리 그룹은 세계 유수의 여행지를 대표하는 글로벌 호스피탈리티 체인이다. 전 세계 24개국에서 47개의 호텔과 리조트, 60개의 스파, 70여 개의 리테일 갤러리, 3개의 골프 코스를 운영하고 있으며, 전 세계 오피니언 리더들에게 최고의 휴양을 제공하고 있다.


국내에서 처음으로 선보이는 ‘카시아(Cassia)’는 스타일리시한 별장을 찾는 소비자들을 위한 모던하고 유니크한 컨셉의 레지던스 호텔 브랜드다. 이름은 생소하지만 반얀트리 그룹에 속한 브랜드라 프리미엄 호텔 &리조트의 품격과 최고급 서비스를 경험할 수 있는 곳으로 잘 알려졌다.


‘카시아 속초’는 세계가 주목하는 차세대 건축가 20인에 선정된 김찬중 건축가가 책을 모티브로 한 통합 디자인을 구현해 외관 조형미를 높였다. 막힘 없는 오션뷰를 즐길 수 있는 인피니티 풀에는 모래사장을 더해 전용 해변에 온 듯하며, 이국적인 분위기까지 자아낸다. 상층부 루프탑 공간에는 현대적 감각과 세련된 인테리어를 접목해 동해바다의 낭만과 여유를 만끽할 수 있는 ‘힙’ 플레이스로 조성할 예정이다.


그 외 부대시설로는 세계적 아트북 출판사인 ‘애술린(Assouline)’ 라이브러리 라운지를 계획하고 있으며, 지하 1,000m 광천수를 활용한 고급 스파와 사우나, 국제회의 및 비즈니스 행사가 가능한 400석 규모의 연회장 등이 있다. 여기에 인도어 풀장과 키즈 풀, 피트니스, 레스토랑 등도 곳곳에 배치될 계획이다.


‘카시아 속초’는 머무는 이들에게 깊은 휴식과 영감을 제공할 수 있도록 내부 공간에도 공을 들였다. 전 객실에는 인도어 히노키 풀과 발코니가 마련돼 동해 바다의 아름다운 풍광을 바라보며 지친 몸과 마음의 피로를 풀 수 있다. 특히, 침대에서 욕조와 발코니, 바다가 일직선으로 이어지는 공간 배치는 마치 해외 유명 리조트에 머무는 듯한 느낌까지 준다.


호텔 업계에서는 ‘카시아 속초’가 지역 관광에 새로운 활력소가 되지 않을까 기대하고 있다. 업계 관계자는 “속초 호텔들은 그동안 관광객이 찾는 곳이라는 이미지가 강했는데, 카시아 속초가 들어서면 럭셔리한 이미지를 더할 수 있을 것”이라며 “특히 국제회의가 가능한 400석 규모의 연회장까지 갖춘다는 점이 알려지면서, 비즈니스와 웨딩 등 다양한 수요까지 흡수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전했다.


한편, 반얀트리 그룹의 ‘카시아 속초’는 개별 등기를 통한 오너십제로 운영된다. 1년 중 30일(성수기 7일, 주말 및 공휴일 7일, 평일 16일)은 사전 예약을 통해 계약자가 원하는 시기에 이용이 가능하다. 남는 335일은 반얀트리 그룹에서 위탁 운영해 그 수익금을 배당 받을 수 있다.


특히 세계적인 명성을 지닌 호텔 &리조트 체인인 반얀트리 그룹이 위탁 운영을 맡아, 소유주인 카시아 속초 계약자는 운영에 대한 부담은 최소화하고 안정적인 임대 수익은 기대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반얀트리 그룹의 ‘카시아 속초’는 강원도 속초시대포동 937번지 일원에 연면적 12만560㎡, 높이 99m 규모에 지하 2층~지상 26층, 총 717실로 조성된다. 서울시 강남구 청담동 85-4 디자이너빌딩에 VIP 라운지가 위치해 있으며, 사전 예약제로 운영된다.




임소라 기자 mail00@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