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배현진 "北의 영해침범 경고는 우리 정부에 대한 으름장"

최종수정 2020.09.27 12:11 기사입력 2020.09.27 09:54

댓글쓰기

취재진 질문에 답하는 배현진 국민의힘 원내대변인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취재진 질문에 답하는 배현진 국민의힘 원내대변인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아시아경제 나한아 기자] 배현진 국민의힘 원내대변인은 27일 구두 논평을 통해 "(영해 침범 말라는 北의) 메세지는 우리의 추가(공동)조사 의지를 표명한 우리 정부에 대한 으름장"이라고 비판했다.


배 대변인은 "국민을 불의에 잃은 대한민국 입장에서 북한의 태도는 반성의 기미가 보이지 않는다"고 꼬집었다.

이어, '대정부 긴급현안질문'을 추진하겠다는 의지를 내비치며 "국민의힘은 침묵하고 있는 문재인 대통령에게 왜 국가 시스템이 제대로 작동하지 않았는지 반드시 물어야 한다"며 "그것이 국민을 대리하는 국회에서 당연히 해야 할 일"이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정부와여당은 이번 사건과 관련해 왜 우리 국민이 살해됐는지, 시신조차 찾을 수 없는 이 상황에 대해 적극적으로 나서 진실을 밝히려는 의지를 보이기 바란다"고 호소했다. 또 그는 "대정부 질문을 회피하는 민주당이 정쟁의 씨앗"이라고 지적했다.


앞서 북한은 조선중앙통신을 통해 북측 해영에서 피격 사망한 공무원 A씨에 대한 우리측 수색 작업에 "우리측(북측) 영해 침범은 절대로 간과할 수 없으며 이에 대해 엄중히 경고한다"라고 밝혔다.



나한아 인턴기자 skgksdk9115@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