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GS홈쇼핑, 2Q 어닝서프라이즈…건기식·에어컨도 잘 팔려

최종수정 2020.08.06 16:40 기사입력 2020.08.06 16:40

댓글쓰기

코로나19 상황 변화 속 비용 절감
전체 상품 취급고도 늘어

GS홈쇼핑, 2Q 어닝서프라이즈…건기식·에어컨도 잘 팔려

[아시아경제 차민영 기자] GS홈쇼핑 이 2분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 사태 속 비용 절감 전략을 통해 어닝 서프라이즈(기대 이상 실적) 수준의 영업이익을 올렸다. 건강기능식품과 에어컨 등 일부 상품 판매 호조에 취급고도 늘었다.


GS홈쇼핑 은 올해 2분기 영업이익이 415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27.3% 늘었다고 6일 공시했다. 매출액은 3043억원으로 2.0% 감소했으나, 당기순이익은 304억원으로 11.5% 증가했다.

영업이익이 늘어난 데는 마케팅 비용과 대외 지출을 줄인 데 따른 영업비용 절감 효과가 컸다. 당초 증권가 컨센서스(추정치 평균)를 18.6% 상회하는 수준으로 기대 이상의 성과라는 평가다.


상품 취급액도 1조1341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1.3% 늘었다. 코로나19 영향으로 건강식품 판매가 늘어난 가운데 지난 6월 무더위로 창문형 에어컨 등 생활용품도 인기를 얻었다. 반면 코로나19 여파로 고객 소비패턴이 변화하면서 주력 분야인 이미용과 패션잡화는 부진했다.


채널별로는 모바일 중심 성장세가 이어졌다. 모바일 쇼핑 취급액은 전년동기 대비 8.9% 증가한 6445억원을 기록했고 전체 대비 비중도 56.8%에 달했다. 반면 TV쇼핑 취급액은 모바일 쇼핑과 카니발라이제이션(내부 잠식) 효과로 6.2% 줄어든 3912억원에 그쳤다.

한편, GS홈쇼핑 은 데이터 기반의 고객분석 역량을 강화하고 있다. 2분기 기준 모바일 쇼핑앱 다운로드 수는 중복 제외 기준 3720만건을 돌파했다. 아울러 벤처 네트워크를 강화해 인수합병(M&A)과 신기술 확보를 위한 기회를 얻고 성장 잠재력 있는 신규 사업모델을 발굴해 육성한다는 계획이다.




차민영 기자 blooming@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