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CJ ENM, 2분기 영업익 734억…전년동기比 16% 감소

최종수정 2020.08.06 16:31 기사입력 2020.08.06 16:31

댓글쓰기

매출액 8375억원,16.7% 줄어
커머스 부문 이익, 두자릿수 성장
'코로나19 영향' 음악, 영화부문 부진

 CJ ENM, 2분기 영업익 734억…전년동기比 16% 감소


[아시아경제 임혜선 기자] CJ ENM이 올 2분기 매출액이 8375억원, 영업이익이 734억원을 기록했다고 6일 밝혔다. 전년동기대비 각각 16.7%, 16.1% 감소했다.


미디어 부문은 드라마 '슬기로운 의사생활', 예능 '삼시세끼 어촌편 5' 등 주요 콘텐츠의 화제성에 힘입어 매출액 4063억원, 영업이익 249억원을 기록했다. 티빙 유료가입자수가 전년동기대비 66.2% 늘었고, 디지털 플랫폼 트래픽 증가로 인한 디지털 광고 매출이 성장하면서 역대 최대 디지털 매출을 기록했다.

커머스 부문은 영업이익이 498억 원으로 두 자릿수 성장을 기록했다. 수익성 낮은 온라인 상품에 대한 과감한 축소와 앳센셜, 시크릿, 다니엘크레뮤 등의 단독 브랜드 판매 확대, 코로나19로 건강식품 및 생활용품 수요의 증가가 이익 성장을 이뤄냈다. 매출액은 전년 동기대비 5.2% 증가한 3762억원을 기록했으며, 취급고는 9723억원으로 4.5% 감소했다. 하반기에도 패션, 이미용, 식품 등 주요 상품군의 온라인 전문몰 역량을 강화하고, 식품 및 패션 카테고리 중심으로 단독 브랜드를 확대해 수익 중심의 운영기조를 강화해 나갈 계획이다.


음악 부문은 매출액 425억원, 영업이익 21억원을 기록했다. 특히 '아이즈원', '헤이즈' 등을 통한 음반·음원 매출은 전년동기대비 17.6% 늘었다. 영화 부문은 매출액 125억원, 영업손실 35억원을 기록했다. 코로나19 영향으로 국내 및 해외 극장 개봉이 중단되면서 매출이 감소했다.



임혜선 기자 lhsro@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