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우리銀, 소상공인 등 지원 위한 원화 ESG채권 3000억 발행 성공

최종수정 2020.08.06 09:25 기사입력 2020.08.06 09:25

댓글쓰기

우리銀, 소상공인 등 지원 위한 원화 ESG채권 3000억 발행 성공

[아시아경제 김효진 기자] 우리은행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과 중소기업에 대한 금융지원 등에 활용하기 위해 3000억원 규모의 원화 ESG채권(지속가능채권)을 3년 만기, 연 1.01%의 고정금리로 발행했다고 6일 밝혔다.


ESG채권은 환경ㆍ사회ㆍ지배구조를 개선하기 위한 자금을 조달할 목적으로 발행하는 채권이다. 우리은행은 사회 취약계층 지원 및 일자리 창출, 신재생에너지 개발과 환경개선 사업 등을 지원하기 위해 ESG채권을 발행하고 있다.

ESG채권을 발행하기 위해서는 엄격한 국제 인증절차를 거쳐야 한다. 우리은행은 "철저한 사전 준비를 통해 국제자본시장협회(ICMA)의 가이드라인을 충족하는 내부 관리체계를 구축해 지난해 2월 네덜란드의 글로벌 ESG 리서치회사인 서스테이널리틱스로부터 검증보고서를 취득했다"고 설명했다.


한편 우리은행은 지난해 2월 국내 시중은행 최초로 원화 ESG채권 2500억원 발행을 시작으로 5월에는 미화 4억5000만달러 발행에 성공했고, 올해 3월과 7월에도 각각 2500억원과 2000억원을 발행하는 등 국내 ESG 채권발행 부문에서 선도적 역할을 하고 있다는 평가다.


우리은행 관계자는 "코로나19의 장기화로 어려움에 처한 소상공인과 중소기업이 현 상황을 극복하는 데 도움이 되고자 이번 지속가능채권을 발행하게 됐다"면서 "앞으로도 우리은행은 친환경 및 사회적가치 창출 사업 분야에 대한 지원을 계속해 금융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기 위해 노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김효진 기자 hjn2529@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