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STX조선해양 6600t급 탱커 3척 수주

최종수정 2020.08.04 09:34 기사입력 2020.08.04 09:34

댓글쓰기

코로나19 이후 올해 첫 수주로 정상화 가능성 높여

▲STX조선해양이 건조한 LR1급 탱커의 모습

▲STX조선해양이 건조한 LR1급 탱커의 모습



[아시아경제 황윤주 기자] 지난해 12월 이후 수주 절벽에 놓였던 STX 조선해양이 약 8개월 만에 수주에 성공했다. 이번 수주를 계기로 경영정상화에 박차를 가하겠다는 입장이다.


STX 조선해양은 6600t급 탱커 3척(옵션 포함)에 대한 계약을 체결했다고 3일 밝혔다.

계약 선박들은 국제해사기구(IMO)의 2020년부터 강화된 환경규제를 만족하며, 선박 선형 최적화 및 에너지절감장비(ESD, Energy Saving Device) 장착, LED 조명시스템, 주파수 제어 환풍 시스템 등의 환경친화적 신기술(Eco-Friendly Technology)을 추가로 적용하여, 편의성 증대뿐 아니라 연비절감 및 대기 및 해양 오염 물질 배출량을 획기적으로 개선한 친환경 선박이다.


이번 계약 선박은 오는 2022년 1분기부터 2개월 간격으로 인도될 예정이며, 선주사 요청에 따라 선가는 공개되지 않았으나 최근 시장가격 수준에서 계약이 이뤄진 것으로 알려졌다.


STX 조선해양 관계자는 "이번 계약은 최근 인력 감축과 휴업, 자산매각 등 뼈를 깎는 자구안 시행을 통한 지속적인 원가경쟁력 개선 과정에 성사된 것으로 당사에 발주 경험이 있는 선주사의 재발주라는 점에 비추어 중소형 탱커시장에서 당사가 가진 경쟁력과 선주사의 신뢰를 엿볼 수 있다"고 기대감을 드러냈다.



황윤주 기자 hyj@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